Home > 해외여행
  • 2319
    • [AIRBNB] 샌 안토니오에 생긴 나만의 집 인기글
    • 북미 미국 | 김진 | 제309호(2017.11) | 조회 2626
    • 식탁 위치를 편한 대로 바꿔 봤다. 소파에 누워 감자칩 한 봉지를 뜯었다. 책을 보다가, 잠이 들었다가. 집에서야 가능한 일이다. 숙소에서 떠나는 날. 아쉬워서 한 컷 햇빛 쨍한 날의 펄 디스트릭트…
  • 2318
    • 한 발짝 더 가까워진 시즈오카 인기글
    • 아시아 일본 | 차민경 | 제309호(2017.11) | 조회 4457
    • 이제 매일매일 시즈오카에 갈 수 있다. 주6회 취항하던 에어서울이 12월24일부터 시즈오카에 매일 운항하기 때문이다. 그러니 안 갈 수 있으랴, 올 겨울엔 시즈오카에 점을 찍자. 시즈오카현은 …
  • 2317
    • 3色 매력 가득한 나가사키 인기글
    • 아시아 일본 | 나가사키 이성균 | 제309호(2017.11) | 조회 1816
    • 한 지역에서 다양한 볼거리를 원하는 여행자라면 나가사키가 제격이다. 일본, 중국, 유럽까지 3개국 여행이 가능한 나가사키로 당신을 초대한다. ●모락모락 ‘운젠&rsqu…
  • 2316
  • 2315
    • 만난 적 있으세요? 가을의 가고시마를 인기글
    • 아시아 일본 | 가고시마 차민경 | 제309호(2017.11) | 조회 1119
    • 큐슈 올레길을 타박타박 걷고 아마미오시마의 열대 숲을 감상하기도 하고, 저녁이 되면 사쓰마 소주를 한 잔. 절대 한 단어로는 설명할 수 없는 가고시마의 무한한 매력을 알아보자. ●눈 내리면 온천…
  • 2314
    • 우리 둘의 로맨틱 아일랜드 쇼도시마 인기글
    • 아시아 일본 | 쇼도시마 이성균 | 제309호(2017.11) | 조회 502
    • 필터 없이 사진을 찍어도 작품이 되는 곳, 하늘하늘한 원피스에 챙이 넓은 모자가 어울리는 곳, 혼자보다는 둘이 걷고 싶은 푸른 언덕길, 쇼도시마에서 너와 함께 사랑을 속삭이고 싶다. ●키키야 어…
  • 2313
  • 2312
    • 이사 레이, 피지를 잊지 마세요 인기글
    • 남태평양 피지 | 박준 | 제309호(2017.11) | 조회 5658
    • 망망대해이기 때문일까? 남태평양에 오니 세상의 끝에 다다른 기분이었다. 피지에서 헬기를 타고 다른 섬을 방문했다. 적도 이남에서 누린 호사였다. 그런데 헬기 안에서 눈부시게 빛나는 남태평양의 코발트 블루 바다를 바라보는 시간보다 내 가슴을 떨리게 한…
  • 2311
    • 평화롭고도 짜릿하다! 융프라우 액티비티 총집합 인기글
    • 유럽 스위스 | 양이슬 | 제309호(2017.11) | 조회 5712
    • ●Travel with activities 1 일주일간의 평화로웠던 꿈 첫 유럽 여행은 끝이 났고, 집으로 돌아온 나는 다시 일상을 시작했다. 융프라우에서 일주일을 지내며 열차의 창으로 그리고 두 발로 걸으며 바라본…
  • 2310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