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해외여행
  • 2396
    • 필리핀 근현대사의 흔적을 좇다, 마르코스 투어 인기글
    • 아시아 필리핀 | 이승철 | 제314호(2018.04) | 조회 618
    • 일로코스는 필리핀 역사의 한 단면을 보여 주는 곳이다. 독재자였던 마르코스(Marcos) 전(前) 대통령의 고향이기 때문이다. 그가 살았던 저택과 박물관에는 과거의 흔적이 아직도 짙다. 마르코스의 흔적을 좇다 보면 필리핀의 근현대사가 또렷이 들여다보…
  • 2395
    • 당신에게도 따뜻할 괌 인기글
    • 남태평양 괌 | 전용언 | 제314호(2018.04) | 조회 2610
    • 말하지 않아도 안다는 허풍은 믿지 않는다. 하지만 한마디 말로도 충분하다는 사실을 이제야 알겠다. 어색해도 괜찮다. 옅은 미소를 곁들여 인사를 건네 보자. 이곳에서라면 인사말 하나만으로 타인과 연결되는 순간을 종종 만나게…
  • 2394
    • [캐나다 끝발원정대] 그러니까, 퀘벡 인기글
    • 북미 캐나다 | 민들레 | 제314호(2018.04) | 조회 535
    • 좋아하는 일을 그만둔 후 어느 때부터인가 찾아온 ‘인생 권태기’라는 녀석. 그런 내게 퀘벡과 마주할 기회가 주어졌다. 퀘벡시티 어디에서나 볼 수 있는 샤또 프…
  • 2393
    • “나 오늘 지갑 없어요” 현금 없이 홍콩 여행 인기글
    • 아시아 홍콩 | 차민경 | 제314호(2018.04) | 조회 2377
    • 현금 없이 왔다. 3박 4일 홍콩 여행에 무려 29인치 캐리어를 끌고 왔지만 비록 손바닥만 하더라도 지갑만은 가볍고 싶었다. 여독을 풀어 줄 진한 밀크티 한 잔이 시급하다. 현금 없이 어떻게 계산하려느냐고? 클룩(Klook)…
  • 2392
    • 자꾸만 맥주가 당긴다, 싱가포르 인기글
    • 아시아 싱가포르 | 추종덕 | 제314호(2018.04) | 조회 2700
    • 일년 내내 후덥지근한 날씨에 우기에는 열대성 스콜이 자주 내리는 도시. 그래서 늘 맥주가 당기는 싱가포르다. ●누구나 좋아할 만한 칠리크랩 …
  • 2391
    • 아는 만큼 맛있는 일본주 이야기 인기글
    • 아시아 일본 | 박탄호 | 제314호(2018.04) | 조회 1939
    • 고즈넉한 전원에 자리한 료칸의 온천탕에 몸을 담그고, 톡톡한 이부자리가 깔린 방으로 돌아와 먹는 가이세키 만찬. 일본 여행에서만 누릴 수 있는 신선놀음이다. 신선의 놀이에 결코 빠질 수 없는 일본주 이야기를 담았다. …
  • 2390
    • 오사카, 따끈한 신상 호텔을 찾아라 인기글
    • 아시아 일본 | 오사카 트래비 | 제314호(2018.04) | 조회 7927
    • 부모님도 반한 오사카 스파 호텔 탐방기. 일본은 처음인 부모님을 모시고 가는 3박 4일 오사카 자유여행이었다. 자연스럽게 대중교통 접근성이 좋은 곳, 조식 평가가 괜찮은 곳, 깔끔하고 세련된 디자인, 3인실과 노…
  • 2389
  • 2388
    • 족자카르타에서 놓치지 말아야 할 것들 인기글
    • 아시아 인도네시아 | 족자카르타 이동미 | 제313호(2018.03) | 조회 8149
    • 울렌 센타루 박물관 Museum Ullen Sentalu 고대 마타람 왕조의 다양한 유물을 모아 놓은 박물관이다. 고대 마타람 왕조는 훗날 솔로와 족자카르타로 왕조로 나눠지게 되는데, 특히 유명했던 시대의 왕과 공…
  • 2387
    • 족자카르타보다 오래된 도시, 솔로 Solo 인기글
    • 아시아 인도네시아 | 이동미 | 제313호(2018.03) | 조회 5312
    • 족자카르타에서 주요 일정을 보내고, 여행의 막바지에는 솔로 지역으로 이동했다. 거리는 60km 정도 떨어져 있지만, 길이 좋지 않아 가는 데 한 시간 반 이상이 걸린다. 수라카르타(Surakarta)라고도 불리는 솔로는 족자카르타와 같은 땅, 같은 …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