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체육관광부 선정 대한민국 유망축제 - 서귀포칠십리축제
문화체육관광부 선정 대한민국 유망축제 - 서귀포칠십리축제
  • 트래비
  • 승인 2009.09.01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Festival Korea   32

문화체육관광부 선정 대한민국 유망축제
서귀포칠십리축제

**놀고 먹다 보면 절로 찾아오는 심신의 행복

도시인들의 지친 심신을 달래 주는 소위 ‘자양강장’ 전문 축제가 국내에도 있다. 올해 ‘불로장생을 꿈꾸는 사람들’이라는 다소 도발적인 테마로 눈길을 끄는 서귀포칠십리축제는 먹고, 입고, 즐기는 모든 측면에서 건강한 축제를 표방한다. 처치 곤란해진 나쁜 몸, 이상한 몸으로 고민하고 있는 독자라면 올 가을엔 제주도 서귀포 칠십리로 건강 원정을 나서 보는 건 어떨까. 

글 도선미 기자   자료제공 및 문의 제주도 서귀포시 관광진흥과 064-760-2662~4

제주도는 오랜 옛날 중국 진시황이 사자를 보내 불사약을 구해 오게 했던 궁극의 섬이었다. 올해 15회째를 맡는 서귀포칠십리축제는 당시 진시황처럼 더 건강해지고 싶고, 젊어지고 싶은 사람들을 위한 축제로 탈바꿈했다. 특히 지난해부터 시작한 ‘불로장생’ 주제를 올해는 4가지로 보다 세분화했다.

 불로초차, 뷰티테라피, 갈옷, 옹기 등 4개의 전시체험판매관은 제주의 건강과 자연친화적인 생활을 가장 잘 함축한다. 불로초차체험관에서는 제주의 오름 이름을 딴 곶자왈, 다랑쉬 등 야생초차가 선보이고, 갈옷체험관에서는 유명 갈옷 브랜드에서 직접 나와 손수건, 가방 등에 감물을 들이는 방법을 시연하며 체험토록 했다. 

민감한 피부를 지닌 독자들이라면 뷰티테라피 프로그램도 이용해 보자. 제주야생초 수욕·족욕과 제주 해초를 이용한 마사지를 통해 피부에 영양을 주고, 직접 자신에게 맞는 감귤 천연 비누를 만들 수도 있다. 

천지연광장의 주행사장에도 즐길 거리가 그득하다. 제주약용작물을 전시한 불로초생태관을 관람하고, 제주의 해국, 조리대, 메밀, 녹차 등 약용작물과 전복죽, 표고버섯죽, 깅이죽 등 전통죽, 그리고 토종 음식인 방어, 은갈치, 흑돼지 등을 시식할 수 있어 더욱 감칠맛을 더한다. 이 밖에 아이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는  불로장생판화, 불로장생 북아트, 허브향초 만들기, 대나무피리 만들기, 천연염색이 있으며 물허벅지기, 맷돌 돌리기 등 민속체험도 준비돼 있다.

**Festival

축제일시 2009년 9월17일(목)~20일(일)
개최장소 제주도 서귀포시 천지연광장 및 시내 일원
개·막행사 개막식날 오후 4시부터 브라스밴드와 기수단, 해녀 등 캐릭터와 함께 가두행진이 벌어진다. 폐막식날인 20일에는 오전부터 시민화합 한마당이 펼쳐지고 오후에는 축제캐릭터인 해순이·섬돌이 선발대회, 칠십리가요제가 이어진다.
해양체험프로그램 선상바다낚시, 테우(고기잡이, 해산물 채취에 사용되는 제주도 고유의 배) 체험, 무동력선 노젓기 체험
홈페이지 www.70ni.com


**해순이·섬돌이에게 물어 봐!

Travie: 가장 추천할 만한 테라피 체험거리는 뭐야?
해순이: 그건 아무래도 여자인 내가 대답해야겠는 걸. 단체로 관광오시는 손님들한테 딱 적격인 게 있어. 바로 옹기족훈테라피인데, 제주옹기에 쑥과 야생초 등 약초를 넣고 불을 지핀 후 그 위에 발을 올린 후 열기를 쐬는 거지. 20분 정도면 발바닥에 굳은살이 마법처럼 풀리는 효과가 있다구. 특히 발품팔며 관광하느라 지친 분들한텐 딱이겠지?

Travie:  제주 지역에는 축제가 많던데 서귀포칠십리축제만의 자랑거리는 뭐야?
섬돌이: 우리 축제는 서귀포 전역의 읍면동이 참가하는 축제야. 특히 시민화합한마당은 얼마나 재미있는지 안 보면 땅을 치고 후회할 걸. 각 마을마다 대표주자들이 나와서 외지 사람들한테는 생소한 제주 전통놀이 시합을 하거든. 특히 바통 대신 물허벅에 모래와 물을 채워서 이고 달리는 ‘물허벅이어달리기’랑 장작을 이용해 크게 만든 ‘제주 윷놀이’가 압권이지. 제주도 윷놀이는 말판 자체가 타지방과 다르거든. 꼭 와서 한번 보길 바라. 참, 개막실날 퍼레이드도 해외 카니발 못지않아. 각 마을마다 특색을 뽐내면서 바닷가 마을은 해녀복장을, 귤이 많이 나는 마을은 귤 복장을 하고 가두행진을 하거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중구 무교로 16,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트래비 매거진
  • 등록번호 : 서울 라 00311(2009-10-13)
  • 발행일 : 2005-05-3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트래비 매거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트래비 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