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비드 하의 TRAVEL ENGLISH] 렌터카에도 등급이 있다
[데이비드 하의 TRAVEL ENGLISH] 렌터카에도 등급이 있다
  • 트래비
  • 승인 2013.10.01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은 해외여행 중 rent-a-car렌터카를 이용할 때 알아 두면 유용한 영어 표현들을 살펴보자. 먼저 rent car 예약을 할 때는 차의 종류를 바로 알아야 원하는 크기의 차를 예약할 수 있다. 일반적으로 서양에서의 rent car는 배기량보다는 차 내부의 크기로 등급을 정한다. 예를 들어 미국에서는 economy, compact, intermediate or mid-size, standard, full-size, premium, luxury의 순으로 렌터카의 크기를 구별한다.

가장 작은 등급의 차를 ‘가장 저렴하다’는 뜻의 economy이코노미 또는 ‘가장 작다’는 뜻의 subcompact서브콤팩트라고도 부르는데, 영국에서는 mini 또는 economy라고 부른다. 외국에서는 Accent액센트로 시판되고 있는 현대 Verna베르나와 Chevrolet Spark쉐보레 스파크가 여기 해당하는 차종이다. 그 다음 등급인 compact 캄팩트에는 현대자동차의 i30가 해당되며, 다음 등급의 intermediate인터미디어트에는 현대 아반떼 및 Toyota Corolla토요타 코롤라가 속해 있다.  그 다음으로 standard스탠더드 등급이 있고, full-size는 현대 소나타 크기의 차가 포함된다. 그 위로 고급 등급으로 분류되는 premium프리미엄에는 현대 그랜저와 비슷한 크기로 Nissan Maxima닛산 맥시마가 들어 있다. 최고급 등급인 luxury럭셔리는 6기통 내지 8기통 엔진의 에쿠스 등급의 차종으로 미국에서는 Cadillac CTS급이, 유럽에서는 Mercedes-Benz E-class 급의 자동차가 포함된다.

미국에서는 차를 빌린다는 표현으로 rent a car 자동차를 대여하다를 사용하는 반면 영국에서는 hire a car자동차를 빌리다라는 표현도 사용한다는 것을 알아 두면 유용하다. 어떤 종류의 자동차를 원하는지 물어 볼 때는 “What model do you want?어떤 차종을 원하나요”라고 직원이 물어 볼 것이고 위에서 설명한 차종 하나를 선택해 답변하면 된다. “I want a full-size car.풀사이즈 등급의 자를 원합니다”

직원이 보험 가입을 권하면서 “Would you like to take out any insurance?보험을 드시겠습니까” 라고 물어 볼 수 있다. 가입을 원할 때는 “Please sign me up for the insurance.보험 가입을 신청해 주십시오” 라고 답변하면 된다. 참고로 신용카드의 혜택으로 렌터카 이용시 자동적으로 보험을 들어 주는 부분이 있을 수 있으니 불필요하게 비용을 쓰기 전 약관을 확인해 보라. 직원이 “Would you like to use the fuel service?기름 서비스를 사용하겠습니까?”라고 반드시 물어 보는데 fuel service는 기름이 가득 찬 자동차를 렌트해서 반환할 때 기름을 채우지 않아도 되는 서비스인데, 거의 빈 통으로 반환하지 않는 한 혜택이 안 되는 서비스이니 거절하는 편이 유리할 때가 많다. “I will fill up the tank myself.기름을 내가 채워서 반환하겠소”라고 정중히 답변하라. 비싼 렌터카 비용을 절약하는 데 도움이 되기를 바라면서…. Drive safely!
 
*비즈니스 영어 커뮤니케이션 코칭 및 컨설팅 강사로 활동하고 있는 데이비드 하의 유용한 여행 언어 가이드. blog.naver.com/davidin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중구 무교로 16,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트래비 매거진
  • 등록번호 : 서울 라 00311(2009-10-13)
  • 발행일 : 2005-05-3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트래비 매거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트래비 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