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을 잃어도 좋은 도시 Macau Step Out③마카오-포르투갈과 중국이 교차하는 거리
길을 잃어도 좋은 도시 Macau Step Out③마카오-포르투갈과 중국이 교차하는 거리
  • 트래비
  • 승인 2015.09.16 1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ourse 3
소요시간 약 90분
포르투갈과 중국이 교차하는 거리
Crossroads of China and Portugal
 
세나두 광장을 중심으로 역사의 흔적을 차근차근 밟아 가는 코스. 중국의 문명 속에 포근히 자리한 포르투갈 사람들의 감성을 느낄 수 있다.
글 문유선  사진 문유선, 장요한
 
만다린하우스와 릴라우 광장 사이의 뒷골목 Ⓟ문유선
포르투갈에서 가져온 돌로 만든 물결무늬 모자이크 타일이 마카오 거리 곳곳에 깔려 있다
마카오 사원 천장에는 둥근 고깔 모양의 만수향萬壽香이 주렁주렁 매달려 있다
만다린하우스에서 성 로렌소 성당으로 가는 골목길

●문유선의 추천 리스트
 
성 아우구스티노 광장
성 아우구스티노 광장은 포르투갈의 향기가 물씬 난다. 마치 포르투갈의 어느 소도시에 와 있는 듯한 느낌이다. 
 
파드리
간판을 내걸지 않은 레스토랑. 모던한 인테리어가 눈에 띈다. 피자와 파스타가 주 메뉴지만 디저트도 훌륭하다. 
 
아마 사원
단순히 사원에 가는 게 아니다. 마카오에서 가장 오래된 건축물을 살펴보고 역사적 유물까지 섭렵할 수 있는 공간이다. 
 

2 성 아우구스티노 광장
포르투갈 구시가지로 ‘순간이동’

성 아우구스티노 광장은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된 다섯 개의 아름다운 건축물에 둘러싸인 작고 아름다운 광장이다. 세나두 광장에서 아마 사원 방향으로 길을 건너 오르막길을 힘껏 올라 광장에 이르면 포르투갈의 구시가지로 공간이동 한 듯한 착각이 들 정도로 고풍스럽다. 성 아우구스티노 교회, 성 조세 신학교와 성당, 돔 페드로 5세 극장, 로버트 호퉁 경의 도서관이 광장을 둘러싸고 있어 포르투갈 식민시대의 정취를 고스란히 느낄 수 있다. 광장의 아름드리 나무 그늘에 앉아 파스텔톤의 아름다운 건물 외관을 감상하는 것도, 건물 내부 곳곳을 둘러보는 것도 모두 알찬 경험이 될 것이다.  
Historic City Centre of Macau | Off Rua de Sao Lorenco, Macau
 
3 성 조세 신학교와 성당
가톨릭 전파의 전초기지

성 아우구스티노 광장에 있는 성 조세 신학교는 일반인에게 공개되지 않은 문화유산이다. 대신 광장 반대편에 있는 성 조세 성당은 입장이 가능하다. 성 조세 성당은 신학교가 지어진 30년 후인 1758년에 건축된 성당으로 성 바울 성당과 함께 동방 선교의 전초기지 역할을 한 곳이다. 성 바울 성당처럼 마카오에서 보기 드문 바로크 양식의 건축물이기도 하다. 높이 19m, 지름 12.5m의 아름다운 돔을 따라 16개의 고측창을 통해 자연광이 들어오는 성당의 내부는 정교하고 아름답다. 마카오에 가톨릭을 전파한 성 프란시스코 사비에르의 유골 중 일부가 봉안된 곳이기도 하다. 
Sanbaziheng Street(Rua Do Seminario), Macau
10:00~17:00   무료 * 신학교는 일반인 입장 불가
 
4 성 로렌소 성당
바람을 잠재우는 성당

예수회가 16세기 중반 건축한 성당으로 마카오에서 가장 오래된 성당 중 한 곳이다. 신고전주의 양식의 건축물로, 건축 당시 성당 인근에 사는 포르투갈 부유층들의 헌납이 많았던 만큼 성당의 내부는 장식적이고 화려하다. 성당을 향해 난 우아하고 아름다운 계단을 오르면 기도하는 천사상 주변으로 정갈한 마당이 펼쳐져 있다. 인근 주민들이 휴식을 위해 즐겨 찾는 성당이다. 마카오 남쪽 바다가 한눈에 내려다보이는 언덕에 위치해 있기 때문에 식민시절 포르투갈인들이 한데 모여 바다를 건너는 가족의 안녕을 위해 기도하는 곳이었다. 이런 이유로 성당을 한때 ‘바람을 잠재우는 방’이라고 부르기도 했다. 성 조세 신학교와 성당에서 도보로 1분 거리에 위치해 있다. 
Ave. Sao Lorenzo, Macau  
10:00~16:00   무료 
 
5 만다린하우스
붉은 이야기를 담은 집

중국 청시대의 사상가이자 저술가, 교육가, 문화계의 명사였던 정관잉鄭觀應이 살던 곳이다. 1869년 중국 전통 방식에 서구의 건축양식을 가미해 지은 아름다운 건축물로 동시대 인사들이 모여드는 살롱의 역할을 한 곳이기도 하다. 릴라우 광장 옆의 작은 골목으로 들어가야 입구가 보이는 만큼 눈에 잘 띄지 않는다. 담 밖에서 본다면 회청색으로 마감된 벽면은 거대하고 밀폐된 폐허의 공간처럼 느껴지지만 담 안은 기품이 넘친다. 둥글게 난 문moon gate을 통해 들어가면 아담한 중정을 중심으로 ‘ㅁ’자 형태로 설계된 공간을 마주한다. 고풍스러운 인테리어를 감상하는 재미가 쏠쏠하다. 정관잉은 모택동에게 지대한 영향을 준 시대의 역작 <성세위언盛世危言>을 이곳에서 저술했다. 만다린하우스 안 기념품 숍에서는 다양한 디자인 제품과 정관잉의 저서 등을 구입할 수 있다.   
No.10, Travessa de Antonio da Silva, Macau   +853 2896 8820
10:00~18:00(17:30 이후 입장 불가), 수요일 휴관   www.wh.mo/mandarinhouse 
 
7 아마 사원
전설의 배를 그린 사원

바라 광장에 위치한 아마 사원은 선원과 어부를 지키는 여신 아마에게 봉헌된 절이다. 마카오에서 가장 오래된 건축물이자 가장 오래된 도교 사원으로, 포르투갈인들이 이곳을 ‘a-ma-gao아마의 만’라고 부른 데서 지금의 마카오라는 이름이 유래됐다. 사원 입구의 바위에는 여신 아마를 푸젠 성에서 마카오까지 실어 왔다는 전설의 배가 그려져 있다. 마카오의 역사적 유물인 홍인전, 관음각과 불상 등을 소장한 절인 만큼 볼거리가 많으니 작은 동산을 오르며 구석구석 둘러보는 게 좋겠다. 사원을 들어서면 황구 두 마리가 참배객을 반갑게 맞으니 개를 싫어하는 사람은 조심할 것! 매년 음력 3월23일에는 아마 여신을 기리는 축제가 열린다.   
Barra Square | Rua de Sao Tiago de Barra and Calcada da Barra, Macau
+853 2836 6866   07:00~18:00   무료
 
8 해사 박물관
마카오에서 바다는 어떤 의미일까?

반도의 특성상 바다의 영향을 강하게 받는 마카오. 바다를 테마로 처음 조성된 박물관이다. 배 모형을 형상화한 건축물 내부로 들어서면 항해시 필요한 물품, 중국과 포르투갈 해양전과 해양 무역 역사, 마카오 어부의 삶 등 바다를 배경으로 파생되는 다채로운 콘텐츠를 한눈에 볼 수 있도록 전시관을 구성했다. 중국과 포르투갈의 다양하고 진기한 배 모형을 전시해 선박에 관심이 있는 사람들과 어린아이들의 눈길을 사로잡는다. 영어, 포르투갈어, 광둥어, 중국 표준어로 전시를 안내한다.    
 1 Largo do Pagode da Barra, Macau   +853 2855 9922   10:00~18:00(17:30 이후 입장 불가), 
화요일 휴관   10~17세 MOP5(일요일 MOP3), 18~64세 MOP10(일요일 MOP5), 10세 이하, 65세 이상 무료
 
▶restaurants
 
테라 | 이 구역에서 커피맛 좋기로 소문난 카페다. 아담하고 모던한 분위기로 젊은 사람들이 즐겨 찾는다. 커피와 홍차, 간단한 디저트류를 판매한다. 
Rua Central, no.20 A R/C, Macau
+853 2893 7943   월~토요일 12:00~20:00, 일요일 휴무   에스프레소 MOP23, 아이스 드립ice drip MOP55, 라떼 MOP40
 

패딩턴 | 마카오의 다양한 매체들이 앞다투어 소개하는 팬케이크 맛집. 공간이 좁고 깊어 아늑한 느낌이다. 다양한 종류의 팬케이크를 비롯해 파스타, 피자, 버거 등도 판매한다. 
G/F, 17 Largo do Senado, Macau, China   +853 2893 9248   월~목요일 11:30~22:15, 금요일 11:30~22:30  토요일 11:00~22:30 일요일 09:00~22:15   팬케이크 MOP42~109, 파스타 MOP66부터
 

츄케이 | 1954년 문을 연 이래 한자리에서 2대째 성업 중인 맛집이다. 어머니 손맛의 완탕면과 딤섬, 콘지가 그리운 사람들이 즐겨 찾는 곳이다. 종업원들과 영어 소통은 불가능하지만 영어 메뉴가 있어 주문에 어려움이 없다.
Rua dos mercadores, no 127, R/C, Macau   +853 2857 4262   07:00~02:00 브레이크 타임 18:00~19:00   완탕면wanton in soup MOP21부터, 콘지congee MOP24~25
 
파드리 | 최근에 문을 연 심플한 인테리어의 피자와 파스타 집이다. 간단한 디저트와 함께 다양한 종류의 커피와 스무디를 판매한다. 통유리로 된 창을 통해 도우를 반죽하는 외국인 주방장의 현란한 손놀림을 구경하는 재미는 덤이다. 
Rua do pdre antonil, no 39-A, Lei Seng building L/C A-C, Macau  
+853 6553 3154   일~목요일 11:00~18:00, 금~토요일 10:00~18:00, 화요일 휴무   파스타 MOP59~88, 피자 MOP98~128
 
▶생생 Tip
체력 안배가 관건
짧은 코스지만 언덕을 오르락내리락 해야 하는 구간이다. 날씨가 청량하다면 상관없겠으나 더운 날씨에는 다소 힘겨울 수 있다. 편안한 신발을 신고 최대한 체력을 안배하며 둘러볼 것! 골목골목 아름다운 풍경이 넘쳐나서 사진 촬영하기에도 완벽한 스폿들이 많으니 카메라는 꼭 챙겨 가자.  
 
사각형 기둥이 보이면 일단 멈춰라
포르투갈과 중국의 문화가 교차하는 거리인 만큼 유적도 많다. 세계문화유산이 선정한 문화유산 앞에는 사각형의 기둥이 세워져 있으니 하나하나 놓치지 말고 둘러보자. 
 
지도 체크는 필수죠!
코스 중간중간 지도에 상세히 표기되지 않은 골목들이 많다. 길눈이 어둡거나 지도를 잘 못 보는 경우 길을 헤매기 쉽다. 영문 이름으로는 현지인들에게 물어도 이해하지 못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므로 사진이 첨부된 지도를 챙겨가거나 한자어 표기를 미리 익혀 두고 가는 게 좋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중구 무교로 16,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트래비 매거진
  • 등록번호 : 서울 라 00311(2009-10-13)
  • 발행일 : 2005-05-3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트래비 매거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트래비 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