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 관광객을 위한 ‘디스커버 서울 패스’
외국인 관광객을 위한 ‘디스커버 서울 패스’
  • 트래비
  • 승인 2016.08.25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와 서울관광마케팅이 외국인 관광객 전용 1일 관광패스 ‘디스커버 서울 패스’를 출시했다. 첫 관광지를 입장한 시각부터 24시간 내에 이용 가능하며, 티머니 교통카드 기능도 갖추고 있다. 패스로는 경복궁, 창덕궁, 창경궁, 덕수궁, 종묘, 서대문형무소 역사관, 삼성미술관 ‘리움Leeum’,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 뮤지엄 김치간, N서울타워 전망대, MBC월드, K-Live 동대문 등 총 16곳의 장소에 입장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중구 무교로 16,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트래비 매거진
  • 등록번호 : 서울 라 00311(2009-10-13)
  • 발행일 : 2005-05-3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트래비 매거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트래비 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