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이 느껴지는 장흥 한옥스테이
결이 느껴지는 장흥 한옥스테이
  • 강한나
  • 승인 2018.10.01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편백 숲 속 숨겨진 한옥부터 대대손손 마을을 지킨 한옥까지.
전남 장흥만의 결이 느껴지는 한옥들을 만났다.

●편백 피톤치드가 뿜뿜
우드랜드 


장흥의 대표적인 관광지 중 한 곳인 우드랜드에는 다양한 한옥이 위치한다. 한옥 구들장실, 한옥 편백실, 삼나무 한옥실, 한옥 전통실, 대한옥실 총 5채의 한옥이 그 주인공이다. 5채의 한옥은 각기 다른 모습으로 옹기종기 모여 있어 마치 우드랜드가 한 마을인 듯 보인다. 4인부터 25인까지, 가족 투숙객은 물론 단체 투숙객까지 수용 가능하다. 우드랜드를 찾았다면 날숨보다는 들숨에 집중하자. 주변이 모두 편백나무 숲이기 때문에 피톤치드가 넘쳐난다. ‘숲이니까 밤에는 춥겠지’라고 생각할 수도 있다. 하지만 이곳은 나무 장작을 이용한 전통 온돌 난방 방식을 사용하기 때문에 매일 밤이면 집집마다 따뜻한 온기가 모락모락 피어난다. 타닥타닥 타들어 가는 고소한 나무 냄새는 덤. 편안한 숲 속에서 보내는 하룻밤, 편백 향이 그윽하게 콧잔등을 감싸 안아 준다. 

주소: 전남 장흥군 장흥읍 우드랜드길 180  
전화: 061 864 0063
요금: 4인실 6만원부터, 12인실 15만원부터, 15인실 20만원부터, 25인실 30만원부터


▼우드랜드 관계자의 추천 SPOT

목재산업 지원센터
목공예 교육과 아티스트 지원을 목적으로 만들어진 곳으로, 나무를 주제로 한 전시가 상시로 열린다. 갤러리뿐만 아니라 카페도 같이 운영하고 있다.
오픈: 매일 09:00~18:00  
주소: 전남 장흥군 장흥읍 우드랜드길 133  
전화:  061 863 8432 

 

탐마루 장흥한우
장흥 하면 역시 ‘한우’다. 선지국밥, 한우육개장, 육회비빔밥과 같은 식사 메뉴는 물론 구이용 한우도 맛볼 수 있다. 

오픈: 화~일요일 08:00~19:00(월요일 휴무)
주소: 전남 장흥군 장흥읍 장흥로 1  
전화: 061 862 8292  

 

●백일홍 필 무렵
대나무집 


전라도에서 가장 흔히 볼 수 있는 1자형 한옥, 대나무집은 이곳의 주인장이 태어나고 자란 곳이다. 겉모습은 낡아 보이고, 흙냄새가 진하게 날지라도 마치 시골 할아버지 댁에 놀러온 듯 느껴지는 정겨운 기분에 마냥 행복하다. 그래서일까. 매년 새로운 손님보다는 가족 단위로 재방문하는 손님이 잦다. 2015년, 대나무집 주변 마을은 산림청의 생태조사를 거쳐 자연 생태 마을로 지정되었다. 6종류의 대나무가 주변에 숲을 이루고 있으며, 아름다운 연못과 백일홍 군락지는 눈을 정화시켜 준다. 꽃 필 무렵, 이곳을 찾아오면 흰색, 보라색, 주황색, 빨간색으로 피어난 백일홍을 구경할 수 있다. 마을의 역사와 같이 자란 주인장은 손님이 원한다면 30분에서 1시간 정도 소요되는 마을투어에 직접 동행한다.

주소: 전남 장흥군 장흥읍 내평길 14  
전화: 061 863 3446  
요금: 8인실 5만원부터 


▼대나무집 주인장의 추천 SPOT

 

송백정 배롱나무군락지
대나무집에서 걸어갈 수 있는 거리로 산책하기 딱 좋은 곳이다. 배롱나무 꽃이 가득 필 때, 꽃잎이 연못에 가득 떨어진 모습이 마치 한과와도 같다.
주소: 전남 장흥군 장흥읍 평화리

 

평화다원
전통 발효 야생 녹차, 청태전을 마셔 볼 수 있는 찻집이다. 청태전은 엽전 모양이라 ‘돈차’라고도 불리는데 기존 녹차와는 전혀 다른 풍미를 자랑한다. 이외에도 매화향기가 짙게 우러나는 꽃차는 주인장이 특히 추천하는 차다. 
오픈: 매일 11:00~20:00
주소: 전남 장흥군 장흥읍 외평길 170  
전화: 061 863 2974

●추억으로 우거진 숲
오래된 숲


1917년에 지어져 100여 년이 넘는 시간을 살아 온 고택이다. 약 3,300m2 정도 규모의 총 5채의 한옥이 푸른 잔디밭 정원을 둘러싸고 있다. 과거에는 장흥 문화예술인들의 모임이 열리기도 했는데, 이를 계기로 문화장터 ‘마실장’을 개최하기도 했다. 현재는 그 규모가 너무 커져서 용산면으로 이전했다. 총 5개의 한옥은 각기 다른 목적으로 사용되는데 한 채는 한옥 카페로, 한 채는 북스테이를 위한 공간으로, 그리고 나머지는 투숙객을 위한 공간으로 활용되고 있다. 주인장과 관리인의 인연도 참 독특하다. 주인장은 대안학교 교장으로 재직 중인데, 현재 이곳을 관리하는 분이 과거에 학부모였단다. 100년이 넘는 시간 동안 다양한 인연과 이야기들을 품었을 터, 앞으로 오래된 숲에 어떤 추억이 우거질지 기대된다. 

주소: 전남 장흥군 장흥읍 송산길 59  
전화: 010 8986 2727  
요금: 5인실 5만원부터

▼오래된 숲 주인장의 추천 SPOT

탐진강
오래된 숲에서 도보 10분 거리에 위치한 강이다. 깔끔하게 정비되어 있는 탐진강 길은 토요시장 입구이기도 해서, 토요일 장흥을 방문한다면 시장 구경까지 겸할 수 있다.
주소: 전남 장흥군 용산면 탐진강  
전화: 061 860 0225

 

탐진강 메기탕
된장을 넣어 메기의 비린 맛을 꽉 잡아 냈다. 얼큰하니 술국으로도 제격이며 특히 나이가 지긋하신 장흥 어르신들께 사랑받는 보양식 맛집이다.
오픈: 매일 09:30~22:00  
주소: 전남 장흥군 장흥읍 송산길 56  
전화: 061 864 6543  

 

*트래비스트 강한나는 ‘여행은 인생 필수조건이다’라는 여행 블로그를 운영하며 글을 쓰고 있다. 관심사가 다양한 만큼 새로운 여행지가 주는 감동과 그곳에서 만나는 색다른 인연을 사랑한다. 지난 연말 무렵부터 한옥이 어느새 그의 가장 큰 관심사가 됐다.
 

글 ·사진 Traviest 강한나  에디터 강화송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중구 무교로 16,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트래비 매거진
  • 등록번호 : 서울 라 00311(2009-10-13)
  • 발행일 : 2005-05-3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트래비 매거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트래비 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