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라델피아 인스타그래머블 사이트 TOP 4
필라델피아 인스타그래머블 사이트 TOP 4
  • 채지형
  • 승인 2018.11.02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머, 여긴 찍어야 해

필라델피아에는 발길을 멈추게 하는 장소들도 넘친다. 
인스타그램용 사진을 찍기 좋은 네 곳을 소개한다. 

●모든 게 반짝반짝
매직가든 Magic Gardens

필라델피아 사우스 스트리트에는 놀라운 아이디어와 꾸준한 인내가 만들어 낸 작품이 있다. 매직가든이다. 지역 예술가 이사야 자가르는 재활용품으로 창의력 넘치는 공간을 만들었다. 1960년대 후반 아내 줄리아와 함께 버려진 건물을 개조하고 벽에 모자이크를 붙였다. 여기에 지역의 다른 예술가들이 손을 더했고, 사우스 스트리트는 ‘르네상스’를 맞이했다. 매직가든을 만드는 데 사용된 재료는 상상 이상으로 다양하다. 유리병이나 도자기 조각, 타일은 기본이고 거울과 자전거 쐐기도 붙어 있다. 벽뿐만 아니라 바닥과 천장까지도 반짝인다. 오늘도 어디선가 새로운 매직이 만들어지고 있을 것만 같다.

주소: 1020 South Street, Philadelphia, PA 19147
전화: +1 215 733 0390  
홈페이지: www.phillymagicgardens.org

●필라델피아가 한눈에
원 리버티 전망대 One Liberty Observation Deck

필라델피아 센터 시티 건물 57층(해발 269m)에 자리하고 있다. 전망대에 가기 위해 표를 내고 들어서는 순간, 거대한 발을 만나는데 엘리베이터를 타고 오르면 그 정체를 알게 된다. 콧등에 안경을 얹은 인자한 모습의 프랭클린이 사람들을 기다리고 있다. ‘자, 내가 만든 필라델피아 한 번 훑어 보렴’ 하고 말을 건네는 듯하다. 전망대를 한 바퀴 둘러보면서 필라델피아의 파노라믹 뷰를 카메라에 담아 보자. ‘파인드 유어 필리(Find Your Philly)’라고 불리는 터치스크린을 이용하면, 필라델피아 랜드마크에 대한 자세한 정보도 볼 수 있다. 57층까지 올라가는 데 걸리는 시간은 단 75초. 아이들을 위한 체크게임과 그리기 도구도 마련돼 있다. 

주소: 1650 Market St #5700, Philadelphia, PA 19103
전화: +1 215 561 3325
홈페이지: www.phillyfronthetop.com

●로맨틱하게 칵테일 한잔
어셈블리 루프톱 라운지 
Assembly Rooftop Lounge

가을바람 살랑이는 일몰 즈음 최고의 분위기를 연출한다. 로간호텔 9층에 자리한 어셈블리 루프톱 라운지에서는 프랭클린 파크웨이가 시원하게 내려다보인다. 필라델피아 미술관을 비롯해 도시의 아름다운 스카이라인이 한 폭의 그림처럼 다가온다. 시원한 칵테일 한 잔 곁들이면 필라델피아에서의 하루가 더욱 특별해진다. 신분증은 꼭 지참해야 한다. 

주소: 1840 Benjamin Franklin Pkwy, Philadelphia, PA 19103
전화: +1 215 783 4171
홈페이지: assemblyrooftop.com

●‘빠바밤’ 주제가를 들으며 72계단
록키 스텝스 The Rocky Steps

필라델피아 인증 숏의 완성은 록키 스텝스다. 필라델피아 미술관까지 이어지는 72개 계단을 전속력으로 오르고 정상에서 하늘을 향해 두 팔을 번쩍 올리는 록키의 세리모니. 필라델피아에 온 여행자라면 한 번쯤 해 보고 싶은 포즈다. 실베스타 스텔론이 각본을 쓰고 주연까지 맡은 영화 <록키>에서 끝까지 쓰러지지 않고 투지를 불태우는 록키의 모습은 세계인들에게 큰 감동을 안겨줬다. 1977년 개봉한 이후 40년이 흘렀지만, 여전히 사람들은 록키 주제가를 들으며 계단을 오른다. 계단 초입에는 두 손을 번쩍 들고 있는 록키 상이 서 있다.  

주소: Spring Garden St, Philadelphia, PA 19130

 

글·사진 채지형  에디터 김예지 기자 
취재협조 미국관광청 www.gous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중구 무교로 16,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트래비 매거진
  • 등록번호 : 서울 라 00311(2009-10-13)
  • 발행일 : 2005-05-3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트래비 매거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트래비 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