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아레일 타고 떠나는 캐나다 겨울 기차 여행
비아레일 타고 떠나는 캐나다 겨울 기차 여행
  • 강화송
  • 승인 2018.12.03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럽에 ‘유레일’이 있다면
캐나다에는 ‘비아레일’이 있다.

 

캐나다 기차 여행의 시작, 비아레일
세계에서 두 번째로 거대한 캐나다의 동과 서를 연결하는 비아레일(VIA Rail)은 총 1만2,500km의 거리를 19개의 노선으로 나누어 운행하고 있다. 역은 무려 450개로 캐나다 구석구석에 포진되어 있다. 세계 각국 철도 여행자들이 최고로 꼽는 비아레일은 ‘지상 위의 크루즈’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다. 모든 시설이 기차 내에 구비되어 있기 때문이다. 만약 자유패스를 이용한다면 횟수 제한 없이 탑승과 하차가 자유롭게 가능하다. 마음 가는 곳에 내려 경치를 즐긴 후 기차에 올라타면 된다. 덕분에 비아레일로 즐기는 캐나다 횡단 여행은 특별한 일정 없이도 낭만적이다. 로키의 절경을 감상할 수 있는 캐내디언 라인, 낭만 가득한 코리도 라인, 북대서양의 경관을 품고 있는 오션 라인까지. 비아레일 인기 라인을 한곳에 모아 봤다. 

홈페이지: keepexploring.kr/mosaic/travel/tView/via
홈페이지: www.viarail.ca/en/fares-and-packages/rail-passes/canrailpass#system

 

 

●비아레일 캐내디언 라인 Canadian Line
밴쿠버-재스퍼-애드몬튼-사스카툰-워니펙-토론토 


4,500km에 달하는 캐내디언 라인은 4박 5일에 걸쳐 총 87시간을 달린다. 해안부터 사막, 빙하를 품은 산, 호수 등 다양한 대자연의 모습을 지나친다. 눈 덮인 로키산맥과 레이크 루이스를 구경할 수 있어 대중적으로 인기가 가장 좋은 편. 로키산맥을 제대로 보고 싶다면 재스퍼.밴쿠버 구간의 기차 편을 이용하는 것이 좋다. 애드몬튼.재스퍼 구간은 로키산맥을 지나치며 설원을 달린다. 덕분에 환상적인 캐나다의 겨울을 경험하기 제격이다.

▶Canadian Rockies
로키에선 여기 어때요?

정상을 향해 밴프 곤돌라 Banff Gondola
설퍼산 정상에 올라 밴프타운을 한눈에 조망해 보자. 최근 리노베이션을 거쳐 세계적인 수준의 전망대로 탈바꿈했다.

아늑한 분위기 밴프타운 Banff Town
로키산맥의 바위 봉우리에 둘러싸인 밴프 국립공원 중심에는 밴프타운이 자리한다. 포근하고 아늑함이 매력적인 마을을 거닐어 보자.

120년의 역사 애프터눈 티
<뭉쳐야 뜬다>에서도 등장했던 페어몬드 샤또 레이크 루이스 호텔(Fairmont Chateau Lake Louise Hotel)은 레이크 루이스(Lake Louise)를 품고 있다. 잔잔한 호수를 바라보며 애프터눈 티를 즐겨 보자.

헬기 타고 스노슈잉 즐기기 
헬기를 타고 산 정상에 올라 샴페인 파우더라고 불릴 만큼 부드러운 설질을 자랑하는 로키의 겨울을 체험해 보자. 스키, 스노슈잉 등 다양한 윈터 액티비티를 체험할 수 있다.

 

▶Vancouver 밴쿠버에선 여기 어때요?

밴쿠버 대표공원 스탠리파크 Stanley Park
공원 둘레가 무려 30km에 이른다. 방파제를 따라 10km 가량 되는 해안도로가 조성되어 있어 여유롭게 산책하거나 라이딩을 즐길 수 있다. 공원 안쪽에는 수족관, 토템폴 등 볼 거리가 가득하다.

낭만 가득 개스타운 Gastown
역사적인 건물과 클래식한 풍경이 가득하다. 밤에는 가지각색 조명이 피어나 도심에 낭만적인 분위기를 더한다.

다인아웃 밴쿠버 페스티벌 Dine Out Vancouver Festival 
캐나다에서 가장 큰 미식 축제다. 전 세계의 유명 셰프들이 밴쿠버로 모여든다. 3코스 음식과 함께 와인 페어링도 가능하다. 물론 유료. 호텔 연계 패키지를 이용한다면 1박 숙박시 다인아웃 디너가 제공되며 에어캐나다 항공권 예약시 15%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인기 프로그램은 금세 매진되니 예약은 필수.

기간: 2019년 1월18일~2월3일
홈페이지: www.dineoutvancouver.com

 

●비아레일 코리도 라인 Corridor Line
퀘벡시티-몬트리올-토론토-윈저


드라마 <도깨비>로 이름을 알린 퀘벡시티부터 동부 대표 여행지인 토론토, 나이아가라 폭포, 몬트리올 등 한국인 여행객들에게 익숙한 곳들이 가득한 노선이다. 비아레일 전체 이용객의 70%를 차지할 만큼 붐비는 구간이다. 각 지역 다운타운에 역이 위치해 있어 통근용으로도 자주 사용된다는 점이 특징이다.
 

▶Corridor 코리도에선 여기 어때요?

퀘벡 샤또 프롱트낙 호텔
Fairmont le Chavteau Frontenac Hotel

퀘벡시티의 매혹적인 랜드마크. 세인트 로렌스강이 내려다보이는 이곳에서는 편지 한 통을 써 보는게 어떨까. 금빛으로 빛나는 럭셔리 우편함은 지금도 제 역할을 다하고 있다. 호텔 내부와 다양한 에피소드가 궁금하다면 가이드 투어가 좋다. 총 50분간 호텔 구석구석을 탐험해 볼 수 있다.
홈페이지: keepexploring.kr/mosaic/travel/tView/fch

몬트리올 뤼미에르 Montreal en Lumiere
세계에서 가장 큰 야외 겨울 축제 중 하나인 몬트리올 빛 축제다. 여행객들이 즐길 수 있는 액티비티가 무려 300개에 달하며, 600여 명의 아티스트들이 공연을 펼친다. 날이 어둑해지면 대관람차의 화려함이 겨울밤을 수놓는다.
기간: 2019년 2월21일~3월3일  
홈페이지: www.montrealenlumiere.com/en

나이아가라 아이스와인 축제 Niagara Icewine Festival
아이스와인은 온타리오주의 특산품이다. 축제에서는 아이스와인과 페어링하면 좋을 요리들이 제공되며 와인 루트를 따라 야외활동이 어우러진다. 
기간: 2019년 1월11~27일  
홈페이지: www.niagarawinefestival.com/icewine-festival

퀘벡 윈터 카니발 Quebec Winter Carnival 
120년 이상의 오랜 전통을 간직해 온 퀘벡 대표 축제다. 얼어붙은 강 위를 달리는 카누 경주, 눈 목욕, 개 썰매 경주 등 총 17일간 도시 곳곳에서 다양한 행사가 펼쳐진다. 특히 얼음 호텔과 퍼레이드는 윈터 카니발의 하이라이트다.

기간: 2019년 2월1~17일  
홈페이지: carnaval.qc.ca/home

 

▶비아레일 오션 라인 Ocean Line
몬트리올-몽테 레지 언덕-베이 드 샬루 해안-할리팩스 

몬트리올에서 출발하는 오션 노선은 밤새 몽테 레지 언덕을 통과한다. 날이 밝을 때쯤 베이 드 샬루 해안으로 내려오게 되는데 이때부터 바다를 따라가는 노선이기 때문에 모든 여행객들은 창밖의 아름다운 경치에 넋을 놓게 된다. 도착지는 로브스터(Lobster) 천국, 할리팩스다. 로브스터가 너무 흔한 나머지, 맥도날드에서도 로브스터 버거를 즐길 수 있다.

 

▶Halifax 할리팩스에선 여기 어때요?
할리팩스 페기스 코브 Halifax Peggys Cove

캐나다를 기념하는 엽서에 단골로 등장하는 장소가 바로 이곳이다. 노바스코샤주에서 가장 유명한 등대로 매년 전 세계 예술가와 사진작가들이 몰려든다. 할리팩스에서 43km 정도 떨어져 있는데 가는 길목조차 장관이다. 빙하시대의 흔적이 남아 있는 독특한 풍경을 조우할 수 있다. 


에디터 강화송 기자 자료제공 캐나다관광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중구 무교로 16,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트래비 매거진
  • 등록번호 : 서울 라 00311(2009-10-13)
  • 발행일 : 2005-05-3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트래비 매거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트래비 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