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을 유혹하는 시간, 유럽 겨울 카니발 3
봄을 유혹하는 시간, 유럽 겨울 카니발 3
  • 강화송
  • 승인 2019.02.01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려한 가면, 찬란한 옷가지를 두르고 춤을 춘다.
따스함을 유혹하는 몸짓, 유럽의 겨울 카니발을 소개한다.
 

©Carnevale di Venezia

●이탈리아

지상최대 가면무도회
베네치아 카니발 Carnevale di Venezia

위치: 이탈리아 베니스 전역  
기간: 2.16~3.5


이탈리아 하면 베네치아, 베네치아 하면 카니발이다. 세계에서도 열손가락 안에 드는 유명 축제니 당연히 빼놓을 수 없다. 12세기부터 역사를 이어온 베네치아 카니발은 화려한 가면과 휘황찬란한 옷가지가 포인트다.

베니치아 카니발 기간에는 전쟁을 상징하는 불꽃놀이, 전투를 상징하는 무어인의 춤, 심판을 상징하는 황소 목 자르기, 평화를 상징하는 천사의 비행, 단결을 상징하는 인간탑 쌓기 등의 볼거리가 진행된다.  

특히 천사의 비행은 눈여겨볼 만하다. 비행을 할 천사 역할은 마리아 축제에서 선발된 소녀가 맡게 된다. 천사는 마르코 광장(Piazza di San Marco)에서 종탑까지 연결된 줄을 타고 여행객들을 향해 꽃잎을 뿌려 준다. 줄 위, 소녀의 아찔한 모습에 금방이라도 눈을 질끈 감을 것 같지만 우아한 자태 뽐내며 떨어지는 꽃잎에 쉽사리 눈을 뗄 수가 없다.

 

ⓒPromocion de Las Palmas de Gran Canaria
ⓒPromocion de Las Palmas de Gran Canaria

●스페인 

정열의 나라, 온화한 도시
라스팔마스 카니발 Las Palmas Carnival

위치: 스페인 라스팔마스 일원  
기간:  2.15~10.1

익숙하지 않은 지명이 조금은 생소할지도 모르겠다. 라스팔마스는 스페인의 주로 모로코 서쪽에 위치하고 있다. 위치상으로만 따져 본다면 스페인보다 아프리카 대륙에 더 가까운 셈. 연중 온화한 날씨를 유지하는 덕분에 유럽인들의 최애 휴양지로 손꼽힌단다. 정열의 나라 스페인을 대표하는 축제가 바로 이곳, 라스팔마스에서 열린다.

라스팔마스 카니발의 시작은 자그마치 400년 이상 거슬러 올라가야 한다. 1574년, 당시 대사제였던 프레드 레옹(Pred Leon)의 저택에서 가면과 분장을 한 채 춤을 추며 시작되었다고 한다. 20세기 이후부터는 오늘날과 같이 남자는 여자로, 여자는 남자로 변장 후 축제를 즐기기 시작했다.

축제가 얼추 마무리되면 정어리를 태우는 행사가 진행된다. 축제에 참여한 이들 모두는 장례식이 연상되는 검은 복장을 입고 우는 시늉을 낸다. 이외에도 라스팔마스 카니발 축제기간에는 카니발 여왕 선발대회, 여장남자 드래그 퀸(Drag Queen) 선발대회, 가장행렬 등 다양한 볼거리들이 가득하다.

ⓒOTCN H.Lagarde
ⓒOTCN H.Lagarde

●프랑스

하늘빛 도시에 뿌려지는 꽃잎
니스 카니발 France Carnaval de Nice

위치: 프랑스 니스 전역  
기간: 2.16~3.2

프랑스 남부 지중해 연안의 중심 도시, 니스. 상상만으로도 머릿속이 푸른색으로 가득 차오르는 듯하다. 이 하늘빛 도시를 대표하는 축제는 바로 니스 카니발이다.

니스 카니발은 13세기부터 시작해 무려 700년이라는 기간 동안 역사를 이어 왔다. 축제기간 중에는 꽃마차 경연대회, 색종이 뿌리기 대회, 밀가루 전쟁 등 다양한 볼거리가 가득하다.

이중 꽃마차 경연대회는 특히 눈여겨볼 만하다. 수천 개의 꽃송이로 꾸민 마차를 타고 다니며 여행객들에 꽃송이를 선물한다. 보통 니스의 중심가인 장 메드생 거리부터 시가지 중심부인 마세나 광장까지 행렬이 이어진다. 

 

▶카니발 Carnival
전 세계 가톨릭 국가에서 주로 펼쳐지는 기독교 축제다. 부활절 기준으로 축제 시작일이 매년 상이하며 보통 1월 말에서 2월 사이에 시작해 사순절 전날에 끝이 난다.

정리 트래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중구 무교로 16,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트래비 매거진
  • 등록번호 : 서울 라 00311(2009-10-13)
  • 발행일 : 2005-05-3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트래비 매거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트래비 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