켜켜이 문화가 쌓인다, 매봉 상암길
켜켜이 문화가 쌓인다, 매봉 상암길
  • 김예지 기자
  • 승인 2020.10.04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비축기지에서 매봉산 자락길로 향하는 길
문화비축기지에서 매봉산 자락길로 향하는 길

흥겹게 발을 뗀다. 출발점은 서울월드컵경기장. 지난 2002년 뜨거웠던 열기를 잠시나마 기억해 본다. 그리고 걸음은 이내 차분해진다. 월드컵경기장 바로 옆쪽에 난 매봉산 자락길을 따르는 것으로. 한 걸음, 한 걸음 흙길을 따라 오르다 보면 어느새 월드컵경기장과 문화비축기지가 한눈에 내다보이는 전망대에 닿는다. 산에서 내려오면 한국 방송의 메카, 상암동이다. 주요 방송국들이 모인 첨단도시를 찬찬히 둘러보자. 독특한 건축물, 갤러리, 체험 공간까지. 몰라서 몰랐던, 알고 보면 즐거운 요소들이 곳곳에 숨어 있다.

▶매봉 상암길
Maebong Sangam-gil

추천코스│월드컵경기장역 2번 출구-서울월드컵경기장-문화비축기지-매봉산 자락길 & 전망대-에스플렉스센터-DMC디지털큐브-한국영상자료원-MBC 체험관-SBS프리즘타워-디지털미디어시티역 9번 출구
거리│약 4.8km  
소요시간│약 1시간 30분 

건축적으로도 의미 있는 서울월드컵경기장
건축적으로도 의미 있는 서울월드컵경기장

●그때 그 함성을 기억하며
서울월드컵경기장 


2002년을 살았던 이에겐 결코 잊을 수 없는 기억. 서울월드컵경기장은 2002년 한일월드컵 당시 온 국민을 하나로 만들었던 바로 그 장소다. 축구 경기장뿐 아니라 풋살구장, 다목적 풋살 구장, 광장, 몰 등을 두루 갖춘 서울월드컵경기장은 일반인들에게도 열려 있는 복합 시설이다. 그저 보이는 것만으로도 가치가 있다. 서울월드컵경기장은 영국의 축구 전문지 <월드 사커>가 선정한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10대 축구 경기장’ 중 하나로 꼽히기도 했다.
 
주소: 서울 마포구 성산동 515-39
운영시간: 매일 09:00~18:00
전화: 02 2128 2000
입장료: 성인 1,000원, 12세 이하 및 65세 이상 500원

6개의 탱크로 나뉜 문화비축기지
6개의 탱크로 나뉜 문화비축기지
과거 자원을 되살려 만든 복합문화공간
과거 자원을 되살려 만든 복합문화공간

●석유탱크의 변신
문화비축기지 


석유탱크에 문화가 담겼다. 서울월드컵경기장 옆에 자리한 문화비축기지는 1973년 석유파동으로 지어진 석유비축기지가 복합문화공간으로 재탄생한 도시재생의 대표적인 예다. ‘재생’이라는 개념에 철저히 충실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기존 석유비축기지에 있던 자원을 버리지 않고 재활용해 지금의 모습을 만들었다고. 14만 평방미터 규모의 부지에 6개의 탱크와 마당이 자리하고 있다, 각 탱크는 강연, 전시, 공연, 커뮤니티 센터 등 다양한 목적으로 활용되고 있다.

주소: 서울 마포구 증산로 87
전화: 02 376 8410
홈페이지: parks.seoul.go.kr/culturetank

매봉산 전망대에서 바라본 문화비축기지와 월드컵경기장
매봉산 전망대에서 바라본 문화비축기지와 월드컵경기장

●확실하게 맛보는 상쾌함
매봉산 자락길 & 전망대

문화비축기지 뒤쪽으로 난 산책로가 일명 매봉산 자락길이다. ‘매봉’이라는 이름은 산 모양이 꼭 매같이 생겨서 붙여졌다. 해발 150m의 완만한 경사라 어렵지 않게 산행을 즐길 수 있고, 보행약자도 통행에 어려움이 없는 무장애 숲길도 포함돼 있다. 오르막 숲길을 오르다가 한 번에 시야가 탁 트이는 곳에 도달한다면, 전망대에 다다랐다는 뜻이다. ‘매봉산 포토 랜드’라고 불리는 전망대에서는 월드컵경기장, 문화비축기지뿐 아니라 멀리 여의도, 성산대교까지 시원하게 조망할 수 있다. 

주소: 서울 마포구 상암동

e스포츠 경기장이 있는 에스플렉스센터
e스포츠 경기장이 있는 에스플렉스센터

●한국 e스포츠의 위상
에스플렉스센터

에스플렉스센터(S-PLEXCENTER)는 서울시 IT, 미디어, 콘텐츠 집중 육성 사업의 일환으로 2016년 설립됐다. 1인 미디어를 위한 스튜디오, 녹음 및 편집실, 다목적홀 등 시설이 마련됐고, 미디어 및 콘텐츠 관련 회사들이 입주해 있다. 이중 일반인에게도 개방된 곳은 ‘e-스타디움’. 한류 문화의 또 다른 갈래인 e스포츠 경기장으로, 400인치 규모의 LED 전광판 등 최신 시설을 갖추고 있다. 건물 11층에 있는 ‘e스포츠 명예의 전당’에서는 그간 스타크래프트 리그 우승자들의 연혁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주소: 서울 마포구 매봉산로 31
코로나19로 인해 현재 다목적홀 휴관, 견학신청 중단.

DMC디지털큐브 로비. 서정갤러리로 오르는 길
DMC디지털큐브 로비. 서정갤러리로 오르는 길

●예술 그리고 쉼
DMC디지털큐브 서정갤러리

2012년 압구정동에 개관한 서정아트센터는 2016년 상암동 디지털미디어시티로 이전, 전시 공간을 확장했다. DMC디지털큐브 2층에 자리한 서정갤러리에서는 국내 및 해외 현대미술 전시를 비롯해 미술 강의, 워크숍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기획, 진행하고 있다. 갤러리는 사전 예약을 통해 방문 가능하다. 갤러리로 향하는 1층 로비 계단에서부터 마음을 열어 보자. 잠시 휴식을 취하거나 책을 봐도 좋다.

주소: 서울 마포구 상암산로 34
운영시간: 월~금요일 09:00~18:00, 토~일요일 및 공휴일 휴무  
전화: 1644 1454
홈페이지: www.seojung-art.com

한국영상자료원 앞에 선 거인 조형물
한국영상자료원 앞에 선 거인 조형물

●한국 영화의 과거와 현재
한국영상자료원

평소 한국 영화에 대한 조예가 깊다면 추천하는 곳. 한국영상자료원은 국내에서 제작된 영화와 관련된 자료를 수집, 전시한다. 본편과 시나리오, 포스터 등 영화 제작과정에 포함된 자료를 다각적으로 볼 수 있다는 것이 특징. 한국 영화의 역사 아카이브를 볼 수 있는 한국영화박물관뿐 아니라 예술 및 독립영화를 상영하는 상영관(시네마테크KOFA)도 있다. 건물 앞 미디어 월을 받치고 서 있는 거인 조형물이 인상적이다.

주소: 서울 마포구 월드컵북로 400  
운영시간: 한국영화박물관 화~일요일 10:00~19:00, 월요일 및 1월1일, 설연휴, 추석연휴 휴무  
전화: 02 3153 2001
홈페이지: www.koreafilm.or.kr

MBC 본사 미디어센터
MBC 본사 미디어센터

●텔레비전에 내가 나왔으면
MBC 체험관


늘 보던 TV 프로그램은 어떻게 탄생할까? MBC 본사 미디어센터에 있는 MBC 체험관에서는 MBC 예능 프로그램이 제작되는 과정을 체험해 볼 수 있다. 예능 세트장 등을 둘러보는 것은 기본. 주인공이 된 것처럼 포토존에서 사진을 찍거나 음악 프로그램에 나온 것처럼 노래를 부르거나, 세트장에서 MC가 되어보는 등 다채로운 경험을 할 수 있다.

주소: 서울시 마포구 성암로 267
운영시간: 매일 10:00~18:00
전화: 02 789 2508
홈페이지: mbcworld.imbc.com

모던하면서도 편안한 느낌의 SBS프리즘타워 로비
모던하면서도 편안한 느낌의 SBS프리즘타워 로비

●볕 좋은 날 인증각
SBS프리즘타워 


파란 하늘 아래 영롱하게 빛난다. 설치미술가로 활동하고 있는 배정완 작가가 총괄 아트디렉터로 참여해 건축한 SBS프리즘타워는 아트와 공간을 결합한 콘셉트로 ‘큐브’ 형태로 제작됐다. 네모 픽셀을 형상화한 큐브는 화장실 안내판, 회의실과 편집실 사인 등 건물 곳곳에서 찾을 수 있다. 일반인에게도 오픈되어 있는 SBS프리즘타워의 로비에는 다양한 아티스트들의 작품이 배치되어 있다. 

주소: 서울 마포구 상암산로 82
 

글·사진 김예지 기자
취재협조 마포구청 www.mapo.g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중구 무교로 16,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트래비 매거진
  • 등록번호 : 서울 라 00311(2009-10-13)
  • 발행일 : 2005-05-3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트래비 매거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트래비 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