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끼리 안전하게, 국내 독채 숙소 5
우리끼리 안전하게, 국내 독채 숙소 5
  • 이은지 기자
  • 승인 2021.02.01 0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낯선 사람들과의 접촉이 불안해진 시대.
누구에게도 방해 받지 않고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독채 숙소가 딱이다.
한옥부터 초고층 루프톱까지 다양하게 모았다.

●전주 JEONJU 
마당을 품은 한옥
여행가


좁은 한옥 숙소에 지쳤다면 여행가의 본채는 어떨까. 최대 10명까지 이용 가능한 객실은 내부에 들어서자마자 바로 넓다는 생각이 들 정도. 하룻밤이라도 고객들이 넓고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마련한 공간이다. 가정집에서나 볼 수 있는 큼지막한 냉장고부터 조리 시설까지 갖추고 있다.

내부는 전통 한옥 느낌을 물씬 살렸다. 나무상 위에 정갈하게 개어진 알록달록하고 푹신한 침구가 눈에 띈다. 객실에 난 창을 열면 본채 숙박객들만 이용할 수 있는 마당이 한눈에 들어온다. 거실에 난 문은 마당으로 이어진다. 자갈이 깔린 마당은 걸을 때마다 자박자박 발자국 소리가 따라온다. 마당 가운데에 놓인 테이블에 앉아 휴식을 취해도 좋고, 구석을 차지하고 있는 나무 한 그루의 그늘을 잠시 빌려도 좋다.

주소: 전주시 완산구 은행로 74-11
전화: 010 7742 6738
홈페이지: blog.naver.com/allga79

●부산 BUSAN
하늘 아래 별장
더비에스호텔  


지상 6층 규모의 더비에스호텔의 목적은 무엇보다 투숙객들에게 ‘베스트’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다. 부산역에서 도보 5분인 교통 편리성도 장점이지만 진정한 보물은 옥상에 숨겨져 있다. 옥상 층에 다다르면 하늘을 향해 펼쳐진 빨간 파라솔이 맞이하고, 정면에는 스위트 콘도 객실이 자리한다. 공간도 넉넉하게 마련했다. 주방 겸 거실 공간을 가운데 두고 양 옆에 침실을 비치해 여럿이도 여유 있게 사용할 수 있다. 주방에는 취사 용품을 갖춰 편리성을 더했다. 바닥에는 데크와 인조 잔디를 깔고, 사방에는 높은 목재 담을 쌓았다. 담장 아래 누구에게도 방해받지 않는 프라이빗한 공간을 마련했다. 최대 5명까지 수용 가능하니 온 가족이 함께 부산 도심 한 가운데서 캠핑 온 듯한 기분을 낼 수 있다. 

주소: 부산광역시 동구 중앙대로 236번길 7-11
전화: 051 466 8400
홈페이지: www.thebshotel.com

●부산 BUSAN
복층형 펜트하우스
지앤비호텔

 
도심 속 비즈니스 호텔이라고만 생각하면 금물. 옥상으로 올라가면 속까지 뻥 뚫리는 풍경을 만날 수 있다. 복층형 펜트하우스 객실은 옥상 공간을 알차게 사용하기 위한 고민 끝에 탄생했다. 통유리창과 슬라이딩 도어로 펜트하우스의 매력을 한껏 살렸다. 문을 열고 제트 스파에서 도심 풍경을 바라보는 것만으로도 일상의 피로가 사르르 녹아내리는 기분. 테라스에서 동쪽으로 용두산공원과 부산 타워가 보이고, 눈길을 살짝 돌리면 부산 남항과 남항대교까지 조망할 수 있다. 도심 속 반짝이는 야경도 일품이다. 


더블베드 2개가 들어간 1층 침실과 욕실 2개로 구성된 펜트하우스 객실은 최대 8명까지 수용가능하니 인원 수에 따라 아래층에서만 묵거나 전체를 대여하면 된다. 인덕션, 냉장고 등 주방 설비도 완벽히 갖추고 있어 직접 요리하는 재미도 쏠쏠하다. 

주소: 부산광역시 중구 흑교로 19(부평동3가)
전화: 051 243 5555
홈페이지: www.gnbhotel.com

●평창 Pyeongchang
목가적인 전원마을
평창현대리조트
 


평창현대리조트는 새하얀 구름 아래 초록빛 들판을 지나 푸른 자연 속에 위치해 있다. 해발 700m 지점에 60여 동의 객실이 올망졸망 사이좋게 모여 있다. 유럽풍의 객실이 나란히 줄 지어 있는 모습이 목가적인 분위기를 자아낸다. 넓은 복층형 객실을 갖춘 만큼 가족 여행객이나 단체에게 적합하다. 가장 작은 내추럴 객실은 1층에 거실, 주방, 화장실이 있고, 2층에 침실이 마련돼 있다. 가장 큰 규모의 로얄실은 1층에 두 개의 침실이 있어 거실과 복층 방을 더욱 넓게 활용할 수 있다. 


멋진 풍경 속에 들어와 있으니 배를 든든히 채워야 할 터. 야외에 마련된 작은 테라스에서 바비큐를 즐겨 보자. 공동으로 사용할 수 있는 수영장 등의 부대시설도 살뜰히 갖추고 있다.

주소:  강원도 평창군 봉평면 진조1길 43-7
전화:  033 334 7775
홈페이지: www.hyundaivillage.com

●대전 Daejeon
도심 속 풀빌라
호텔더에이치

 

호텔더에이치는 신탄진역에서 도보로 5분 거리에 위치해 있다. 대청호, 계족산, 한밭수목원 등 다양한 볼거리와 인접해 있다는 것도 장점. 하지만 옥상에 있는 풀빌라 펜트룸이야말로 더에이치의 매력에 정점을 찍는다. 펜트룸에는 투숙객만 사용할 수 있는 수영장과 야외 테라스 공간이 마련돼 있다. 수영장은 청결을 최우선으로 하루에 한 번씩 물을 갈고 있으며, 야외 테라스에서는 바비큐는 물론 캠프파이어까지 가능하다고. 대전 신탄진 시내 모습도 한눈에 들어온다. 객실 침대에 누우면 커튼 뒤 창밖으로 수영장이 보인다. 마치 풀빌라 리조트에 온 기분을 자아낸다. 1층 로비에 자리한 카페에서는 토스트, 시리얼 등 조식을 무료로 제공한다. 

주소: 대전시 대덕구 신탄진동로 23번길 58
전화: 042 932 0005
홈페이지: www.hoteltheh.com

 

글·사진 트래비  에디터 이은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중구 무교로 16,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트래비 매거진
  • 등록번호 : 서울 라 00311(2009-10-13)
  • 발행일 : 2005-05-3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트래비 매거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트래비 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