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휴가 기획특집 제1탄 해외여행 - 패키지여행 Vs 개별자유여행장단점
여름휴가 기획특집 제1탄 해외여행 - 패키지여행 Vs 개별자유여행장단점
  • 트래비
  • 승인 2006.01.13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패키지여행 “안전하고 저렴해서 좋다” 
VS 개별자유여행 “내 여행, 내가 만들어서 좋다”

 

-항목별 패키지여행과 개별자유여행의 항목별 비교 


올 여름휴가로 해외여행을 준비하는 사람들이라면 참 고민되겠다. 지금까지는 여행상품 하면 단체 패키지여행이 대부분이었지만 최근에는 개별자유여행도 인기를 끌고 있기 때문이다.


여행 일정을 원하는 대로 꾸밀 수 있다는 점은 무시 못할 매력. 주어진 일정 대로 깃발을 따라다니는 단체 패키지여행이 이제는 왠지 촌스럽다는 이들도 부쩍 늘었다. 번거로와 보이던 개별자유여행도 이제는 교통과 숙박은 다 갖춰져 있고 현지에서의 시간만 자유롭게 보낼 수 있도록 상품으로 구성돼서 시중에 선보이고 있다.


패키지여행 또한 영어 한 마디 못해도 안전하고 효율적이라는 매력은 여전히 있다. 부모님이나 아이들과 함께라면 패키지 여행이 더 효율적일 수 있다. 무엇을 선택할 것인가? 걱정마시라. 트래비가 두 개의 여행 형태를 잘 비교, 여러분의 선택을 도와드릴 테니. 꼼꼼히 보시고 자기 몸에 맞는 옷을 찾아보시라.


패키지가 기성복이라면 개별여행은 맞춤 정장이다. 당연히 패키지와 개별여행은 여러모로 차이가 많다. 패키지 여행은 저렴하고 편리하지만 일정이 틀에 맞춰 짜여져 있고 개별여행은 자유롭지만 사전 준비를 꼼꼼히 해야 하고 예산도 많이 든다. 그렇다고 여행에 정답이 있는 것은 아니다. 자신의 상황에 맞게 그때그때 여행상품을 선택하는 안목이 필요할 뿐이다.


 


여행준비

패키지는 상품만 고르면 항공, 호텔, 식사 등이 저절로 따라오기 마련이다. 대부분 가이드가 동행하기 때문에 특별히 공부를 하지 않아도 현지 문화나 관광지에 대한 기본적인 궁금함도 해결할 수 있다.


개별여행은 준비하는 데 나름대로 시간과 노력을 필요로 한다. 이용항공과 호텔에 대한 정보와 가격 등을 조사하고 스스로 예약을 해야 한다. 항공과 호텔이 결정된 에어텔 상품을 이용한다고 해도 현지 도착 후 여행일정 구성은 온전히 개인의 몫이다. 시간이나 정보가 충분치 않다면 힘만 빼는 여행이 되기 쉽다.   

 

여행예산

패키지는 말 그대로 여러 사람을 모아 단체로 떠나는 여행이다. 보통 적어도 15명 정도를 기본 단체로 한다. 단체 요금을 적용받기 때문에 가격이 저렴하다. 이는 패키지여행의 가장 큰 매력이다. 같은 항공과 호텔을 이용하는 경우라면 식사와 관광까지 포함된 패키지 요금이 항공과 호텔만 예약한 개별여행보다 저렴한 경우가 많다. 공항에서 숙소로, 숙소에서 관광지 등으로, 현지에서의 이동시 택시 등을 이용해야 하기 때문에 비용은 더욱 늘어난다. 반면에 개별여행은 예산에 맞춰 숙소의 수준을 낮추거나 경유 항공편을 이용하는 등의 방법으로 예산을 절감할 수 있다.  

 

여행일정

패키지는 단체로 움직이는 여행이다. 특별한 경우가 아니라면 일정에 맞춰 움직여야 한다. 피곤해도 출발 시간에 맞춰 나가야 하고 배가 고파도 식사 시간을 기다려야 한다. 대신 모르는 길을 찾아 헤매지 않고도 주요 관광지를 골고루 둘러볼 수 있다. 개별 여행은 입맛이 당길 때 먹고 싶은 음식을 먹고 마음 내킬 때 가고 싶은 곳을 갈 수 있지만 지도 보는 눈과 길눈이 밝아야 하며 의사소통 능력도 필요하다.    

 

여행일행

패키지는 얼굴은 모르지만 같은 상품을 선택한 사람들이 여행 일정을 같이한다. 여행을 하며 새로운 친구를 사귈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수도 있지만 낯을 많이 가리는 사람은 조금 어색할 수도 있다. 개별여행은 혼자 또는 친한 친구, 가족과 가는 여행이 대부분이라 서먹함 없이 편하지만 새로움은 덜하다. 만에 하나 여행 중 다투기라도 하면 여행 자체가 엉망이 되기 쉽기 때문에 더 큰 낭패를 볼 수도 있다. 혼자 개별여행을 한다면 잠깐 화장실을 다녀올 때조차 짐을 봐주는 사람조차 없어 힘들 수 있다.

 

응급상황

위급한 상황이 발생했을 경우에는 패키지가 절대적으로 유리하다. 여권 등을 분실했거나 갑자기 아플 때 가이드 등을 통해 도움을 받을 수 있지만 개별여행은 혼자서 일을 처리해야 하기 때문에 시간이나 비용 부담이 크다. 개별여행을 떠날 때는 여행자보험에 반드시 가입하고 만약의 상황이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서로의 장점 결합한 상품 속속 등장
개별자유여행처럼 자유롭게, 패키지여행처럼 안전하게
 
최근 개별자유여행에 대한 여행자들의 요구가 확대되면서 패키지상품들도 일정 중 하루나 이틀 정도를 여행자 마음대로 꾸릴 수 있는 ‘반(半)패키지’ 상품이 인기를 끌고 있다.


완전 패키지상품과 비교해서는 다소의 요금이 비싸지기는 하지만 도시 관광지인 홍콩과 싱가포르, 대만, 일본, 중국 지역의 상품 중 상당수가 패키지의 안전성과 자유여행의 분방함을 결합한 상품으로 변신하고 있다.
예전처럼 ‘개별자유여행=고생스러운 배낭여행’이라는 인식도 엷어진 지 오래. 고급 리조트에서 원하는 만큼 푹 쉬다가 돌아오는 상품도 있는 등 개별자유여행도 보다 다양화되고 있다.


최근 주5일 근무제 확대와 함께 주말을 이용해 가볍게 해외여행을 떠나는 경우도 늘어나고 있다. 특히 일명 금요일 밤에 출발해 일요일 새벽 또는 월요일 새벽에 돌아오는 ‘밤도깨비’ 상품은 일본 도쿄 등을 시작으로 중국 베이징과 상하이, 홍콩, 대만 등지로 확대되고 있다.


편안한 자유여행을 원한다면 다채로운 에어텔 상품을 눈여겨볼 만하다. 항공과 호텔 숙박이 결합한 에어텔(Airtel=Air+Hotel) 상품은 이제 가까운 동남아부터 먼 아프리카까지 제공되고 있다.


여행사를 통해 예약한다면 공항에서 호텔까지의 무료 픽업 서비스나 반나절 투어, 안내책자 등의 부가혜택을 제공받을 수 있다. 또 일반 여행사들도 최근에는 ‘금까기’, ‘짐싸’, ‘유아독존’ 등의 자체적인 개별자유여행 브랜드를 속속 선보이고 있다. 같은 날짜에 출발하는 이들이 늘어날수록 개별자유여행 또한 보다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는 시대가 곧 열릴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중구 무교로 16,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트래비 매거진
  • 등록번호 : 서울 라 00311(2009-10-13)
  • 발행일 : 2005-05-3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트래비 매거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트래비 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