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카오 음식 이야기 - reason ⑤ 간식거리 - Sweetness in Macau
마카오 음식 이야기 - reason ⑤ 간식거리 - Sweetness in Macau
  • 트래비
  • 승인 2007.04.16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달달한 밀크티, 고소한 에그타르트, 짭짤한 육포와 담백한 아몬드쿠키 등 주전부리는 메인 요리 못지않게 중요하다. 간식 가게들의 위치와 종류를 체크하고 실제 마카오 여행에 쏠쏠하게 활용하자.


ⓒ트래비

1. 저향원
2. 항상 문전성시를 이루는 카페 에스키모


마카오의 명물, 에그타르트


꼴로안 섬뿐 아니라 마카오의 명물로 자리매김한 Lord Stow’s Bakery의 에그타르트. 이 에그타르트가 드라마 <궁> 때문에 인기를 얻게 됐다면 오산이다. 그 이전부터 일본과 홍콩 관광객들은 일부러 이 에그타르트를 먹기 위해 꼴로안섬을 찾았을 만큼 유명했지만 드라마 <궁>덕에 한국 관광객에게도 이제는 대중적인 인기를 얻는 곳이다. 에그타르트는 1개에 MOP6. 853-2888-1851


ⓒ트래비

1. 우유푸딩과 계란푸딩
2,3. 에그타르트
  

우유와 계란으로 만든 푸딩

마카오의 간식을 논할 때 또 빠지지 않는 것이 바로 이 우유푸딩이다. 세나도 광장에 들어서서 왼편 분홍색 건물에 소 그림이 그려진 간판이 걸린 상점을 주목하자. 의순우호공사(義順牛好公司), 광동어로는 ‘이쑨오우라이꽁씨’ 포르투갈어로는 ‘Leitaria’로 불리는 이 우유푸딩 집은 유제품과 계란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한번쯤 들러 보자. 고소하면서도 들큼하고 야들야들한 푸딩의 질감을 제대로 느낄 수 있다. 메뉴판에 그려진 그림으로도 주문 가능하다. 계란 푸딩은 MOP10, 우유 푸딩은 MOP15, 생강 푸딩은 MOP17이다. 853-2857-3638

‘진주차’를 맛보자

진주차(珍珠茶), 현지어로 ‘쩐주나이차’로 읽히는 이 음료수에는 쫀득쫀득한 ‘진주’가 씹힌다.  Cafe E.S.Kimo는 우리나라에서는 한때 버블티로 인기를 끌었던 타피오카가 들어있는 밀크티를 파는 음료 체인점이다. 세나도 광장에서 성바울 유적으로 올라가는 길, 타이파 빌리지의 궁야가 등에 위치해 있다. 큰 사이즈는 MOP10, 작은 사이즈는 MOP8. 853-2837-3726

마카오의 유명 과자 전문점 

마카오 사람들이 ‘조이헝위엔’이라고 부르는 저향원(咀香園)은 수많은 마카오의 과자 전문점 중에서도 빛을 발하는 유명한 가게다. 아몬드 쿠키를 비롯해 각종 견과류로 만든 과자, 전복 과자, 해산물 과자 등 특색 있는 과자들을 판매한다. 뿐만 아니라 아몬드 쿠키와 더불어 마카오의 대표 간식인 육포(요핀)를 근수를 달아 판매하기도 한다. 저향원은 마카오 내 6개 지점이 있다.  853-2882-7388 www.choi-heong-yuen.com

‘돈가스 빵’이란 뭘까요?

타이파 빌리지의 궁야가에는 아주 유명한 간식집이 있다. 따이 레 로이 께이(Cafe Tai Lei Loi Kei)는 바로 돈가스 빵을 파는 상점으로 매일 오후 3시, 오븐에서 빵이 나오는 시간에는 뜨끈한 돈가스 빵을 먹기 위해 길게 줄을 설 정도. 가격은 MOP11. 함께 곁들여 마시면 좋은 밀크티와 커피는 MOP9, 돈가스 고기가 얹어진 국수(Pork Chop Noodle)는 MOP15. 853-2882-7150   

clip

항공편은 에어마카오가 매일 1회 직항을 운항한다. 시간대가 아침 8시 출발이고 마카오에서 인천으로 들어오는 비행편이 아침6시쯤 도착하기 때문에 월차 없이 주말여행을 하기에도 좋다. 

통화는 파타카(MOP). 홍콩달러(HK$)와 마카오 내에서 1:1로 통용된다.(2007년 4월12일 기준 HK$1=MOP1=약125원)
마카오 관광청에서는 다양한 여행안내 책자를 마련하고 있다. 미식여행에 있어서도 <마카오 도보여행> 가이드북을 가져가면 쏠쏠한 도움을 받을 수 있다. 02-778-4402 

-주간여행정보매거진 트래비(www.travie.com) 저작권자 ⓒ트래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중구 무교로 16,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트래비 매거진
  • 등록번호 : 서울 라 00311(2009-10-13)
  • 발행일 : 2005-05-3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트래비 매거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트래비 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