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요리가 진화한다
중국요리가 진화한다
  • 트래비
  • 승인 2006.01.13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담동의 중국식당

 박정배 (음식 칼럼니스트)  whitesudal@naver.com

중국요리가 진화한다


중국음식이라는 거대한 공룡이 세계를 배회하고 있다. 오래 되고, 종류도 많고, 맛도 있기 때문이다. 중국음식은 수천 년 전부터 거대한 블랙홀처럼 여러 민족의 음식을 ‘중화’로 끌여들여 중국음식이란 몸통을 만들어 오고 있고, 지금도 현재진행형으로 진화하고 있다. 한편 청담동은 이제 소위 ‘트렌드’를 앞서가는 ‘그 무엇’의 경연장이 되었다. 음식으로 국한하면 이런 현상은 다른 분야보다 한발 더 앞서 있다. 아직도 중국음식하면 한국화 된 중국음식인 ‘자장면’이나 ‘탕수육’ 정도를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다. 하지만 하늘에서는 비행기, 네 발 달린 것은 책상, 바다에서는 잠수함만 빼고는 다 음식으로 만들어 먹는다는 속담이 있을 정도로 중국음식은 다양하다. 그런 중국음식이 정통을 지키거나 혹은 퓨전화, 현대화하는 과정을 거치고 있다. 청담동에 가면 정통중국식 중국음식에서 퓨전 중국식까지 최고의 맛을 볼 수 있는 중국식당들이 즐비하다. 정통을 조금 더 신경 쓰는 곳과 퓨전을 조금 더 신경 쓰는 두 집을 소개한다. 지금까지 먹어 온 한국식 중국음식과는 좀 다른 새로운 중국음식을 만나 볼 수 있을 것이다.

  중국정통요리를 말한다-팔선생   

 ⓒ 트래비

팔선생, 이 독특한 이름의 중국 식당은 중국정통요리를 간판으로 내건 집이다. 음식의 성격에 맞게  중국의 정통 엔틱가구와 중국의 옛모습을 살린 인테리와 장식 그리고 30년대 상하이를 연상시키는 아웃테리어가 절묘한 조화를 이룬다. 멋진 외관 때문에 <올드보이>의 중국집 장면이 촬영됐을  정도다. 음식 역시 중국 본토에서 온 요리사들이 직접 중국의 전통음식을 선보인다. 이 집 최고의 맛으로 추천하는 요리는 동파육과 베이징식 탕수육 ´꿔바로우´ , 그리고 새우와 부추를 넣은 ´주차이죠´다.

동파육은 돼지고기 껍질의 젤라틴이 부드럽다. 살은 퍽퍽하면서 잘 넘어간다. 술안주로 제격이다. 중국 술 공가부주와 잘 어울린다. 동파육은 중국 당나라 최고 시인 중의 한명인 소동파의 이름에서 따온 음식이다. 돼지고기를 잘 못 먹는 사람들을 위해 그가 고안한 음식이란다. 사실여부는 확인할 길이 없지만 소동파가 음식에 관한 시를 여러 편 남긴 것만은 사실이다. 그중에 백미는 복어를 먹고 ‘목숨과도 바꿀 만한 맛’이라는 시어다. 동파육과 더불어 나온 베이징식 탕수육 역시 독특한 풍미이다. 우선 외관이 우리가 먹는 일반 탕수육보다 엄청나게 크고 넓다. 맛도 바삭거리는 맛이 더욱 강하다. 색다른 맛이다. 바삭거리는 소리가 귀로도 음식을 먹는다는 호사가들의 말을 증명이라도 하듯 식욕을 자극한다.

 

위치: 청담동 학동사거리에서 강남구청 방향 언덕 50m 우측
메뉴: 동파육 1만9,000원/ 꿔바로우 1만4,000원
영업시간: 낮11시~오전4시
휴일: 연중휴무
전화: 02-548-8845

 


퓨전 중국요리의 대가-이닝   

 ⓒ 트래비

중국음식은 ‘새로운 로마’ 뉴욕에서 가장 각광받는 음식이다. 차이나타운의 역사도 오래됐지만 퓨전화 된 중국음식은 예술의 경지로까지 대접받고 있다. 이런 새로운 경향에 대해 청담동의 트렌드 리더들의 요구가 없을 리 없다. 이런 요구 속에 속속 퓨전 중국요리 집들이 들어서고 있는데 이닝도 그중에 하나이다. 음식도 중요하지만 일급 레스토랑은 서비스 역시 중요하다.  

이닝은 정갈한 인테리어와 적절한 공간배치와 서비스, 그리고 테이블 셋팅까지 별로 흠잡을 것이 없다. 이유인 즉, 이곳의 사장님은 신라호텔의 최장수 지배인이었던 경력의 소유자이다. 그렇다고 서비스로만 승부하는 곳은 아니다. 음식 또한 최고급 퓨전 중국요리를 선보인다.  

매년 40여 가지의 새로운 메뉴를 개발하고, 또 새로운 메뉴를  위해, 그야말로 ´최고의 밥상´을 위해 노력하고 노력하는 집이다. 퓨전 중국음식의 발신지 뉴욕과 베이징 등을 벌써 수십 번 오갔다고 한다. 우럭 찜이나 가지새우발채 찜 등 창조적인 음식들이 눈과 혀를 자극한다. 우럭 찜의 경우 생선이라고 느낄 수 없을 만큼 쫀득하다. 지금 현재적 중국음식의 최고를 맛보기 원한다면 이 집에서 도전해 보기를 권한다. 다른 중국식당과 달리 2인 기준으로 음식을 준비하는 것도 역시 이 집만의 서비스다.

 위치: 청담동 학동사거리 탑웨딩 옆 골목
메뉴: 우럭 찜 4~6만원/ 새우 볶음밥 1만원/ 가지새우발채 찜 2만4,000원
영업시간: 낮12시~오후3시, 오후5시30분~오후10시
휴일: 명절만 휴무
전화: 02-547-7444

 

주간여행정보매거진 트래비(www.travie.com
저작권자 ⓒ 트래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중구 무교로 16,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트래비 매거진
  • 등록번호 : 서울 라 00311(2009-10-13)
  • 발행일 : 2005-05-3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트래비 매거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트래비 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