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니문 특집 제 2탄 - 우아한 허니문 호텔 패키지 제안
허니문 특집 제 2탄 - 우아한 허니문 호텔 패키지 제안
  • 트래비
  • 승인 2006.01.13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아한 허니문 호텔 패키지 제안  

첫날밤 여유롭게 보내는 현명한 방법

 분주한 예식이 끝나고 나면 비행기 시간에 쫒겨 냅다 공항으로 내달리는 허니무너들. 이쯤되면 ‘우아한’ 허니문은 이미 물 건너간지 오래다. 허둥지둥 공항에 도착해보면 꼭 뭔가 한 두개쯤은 빼먹고 오기 일쑤다. 

그래도 일생에 한 번뿐인 허니문인데, 좀 더 여유롭고 편안하게 시작할 수는 없을까. 신혼 첫날밤부터 ‘공주’처럼 ‘왕자’처럼 지내는 방법. 호텔 허니문 패키지가 제격이다. 

+ 피로연까지 한 번에 오케이- 하얏트리젠시인천

인천국제공항과 가장 가까운 곳에 있는 하얏트리젠시인천은 이른 아침부터 비행기를 타야하는 허니무너들에게 적합하다. 달콤한 신혼밤을 보내기 전 Vy 바에서 허니무너들을 위한 특별 칵테일로 분위기를 돋워보자. 객실에 들어서면 호텔측이 마련 수제 초콜릿 세트가 신혼부부들을 반긴다. 다음날 아침 식사는 기본 포함사항. 패키지에 따라서 룸 서비스도 가능하다. 모든 패키지에는 클럽 올림퍼스 이용과 오후 4시까지 체크아웃 연장, 공항 무료셔틀 서비스 혜택이 주어진다.

아예 피로연을 호텔에서 하면 어떨까. Vy 바&가라오케에서는 신혼부부와 친구들을 위한 웨딩파키 패키지도 선보이고 있다. 피로연 규모에 따라 패키지를 선택할 수 있으며, 고급 위스키와 샴페인, 맥주 그리고 다양한 안주거리들이 준비된다.

러브러브 패키지 23만8,000원부터 로맨스 패키지 26만2,00원부터다. 로맨스 패키지를 이용하면 아이오페 바디쉐이퍼 여행용 5종 세트 증정한다. 032-745-1234

+
여유로운 허니문의 첫 출발
- 인터컨티넨탈호텔
 

강남권에서 예식을 올렸다면 인터컨티넨탈호텔에서 첫날밤을 보내는 것도 좋다. 부근에 도심공항터미널이 가까워 좀 더 편리하게 입국 수속 등을 밟을 수 있다. 

그랜드인터컨티넨탈과 서울코엑스인터컨티넨탈서울은 신혼 커플들을 위해 다양한 허니문 패키지들을 선보이고 있다. 서울 도심 야경이 내려다보이는 전망 좋은 객실에서 신혼 첫밤을 보내고 비행기 시간이 넉넉하다면 다음날은 좀 여유를 부려보는 것은 어떨까. 호텔 내 실내골프연습장과 수영장, 휘트니스 클럽이 잘 갖춰져 있으며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주변에 쇼핑 시설이 많아 허니문에 필요한 물품들을 좀 더 꼼꼼하게 챙겨갈 수 있다.

패키지 이용시 허니무너들에게는 와인과 과일 바구니, 꽃, 초콜릿 세트를 선물로 준다. 그랜드인터컨티넨탈서울은 24만원부터, 코엑스인터컨티넨탈서울은 22만원부터다. 아침 뷔페를 포함할 경우에는 3만원을 추가하면 된다. 
02-559-7777

+ 호텔웨딩에 특전이 와르르 - 홀리데이인호텔 

호텔에서 예식을 올리면 하룻밤을 호텔에서 보낼 수 있는 특전이 주어지기도 한다. 

5호선 마포역 부근에 있는 홀리데이인호텔은 차분하고 품격있는 예식을 원하는 허니무너들이 선호하는 곳. 호텔 예식이 일반 웨딩에 비해 가격이 높은 것은 사실이지만 이모저모 따져보면 오히려 알뜰하게 이용할 수 있는 팁들이 많다.

호텔이 주는 고급스런 분위기와 함께 넉넉하게 주어지는 웨딩 시간은 기본. 이와 함께 예식 당일 묵을 수 있는 허니문 스위트룸이 제공되며 행복한 허니문의 첫 출발을 위한 환영 음료와 분위기 있는 첫날밤을 위한 와인과 꽃을 준비해준다. 다음달도 풀 서비스로 제공된다. 아침 식사는 물론 공항까지 리무진으로 픽업 서비스를 해주며 결혼 1주년 커플 식사 초대권과 양가 부모님들을 위한 기념 선물까지 증정한다. 신동진 아나운서와 탤런트 노현희 커플, 가수 윤도현, 개그맨 이혁재씨 등이 바로 이 곳에서 웨딩마치를 올렸다. 주중에 결혼한는 커플에게는 가격할인과 함께 여러 특전 사항을 주고 있다. 
 02-7107-254~6


  • 서울 중구 무교로 16,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트래비 매거진
  • 등록번호 : 서울 라 00311(2009-10-13)
  • 발행일 : 2005-05-3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트래비 매거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트래비 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