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ecialist 모두투어④ 호텔 로베로-“늦은 밤 도착해도 걱정이 없네요”
specialist 모두투어④ 호텔 로베로-“늦은 밤 도착해도 걱정이 없네요”
  • 트래비
  • 승인 2013.12.02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늦은 밤 도착해도  걱정이 없네요”
가볍게 떠나는 제주 여행, 숙소는 어디로 잡을까?


제주 구 도심지에 자리한 호텔 로베로Hotel ROBERO는 깔끔하고 정돈된 시설에 주변 볼거리도 풍부해 단체 관광객은 물론 개별 여행객에게도 인기가 많은 곳이다. 특히 교통이 편리해 늦은 밤에 도착해도 힘들게 숙소를 찾아가야 하는 수고를 덜 수 있다. 차로 5분 거리에 제주국제여객터미널이 있으며 공항도 10분이면 닿는다. 차가 없는 뚜벅이 여행자라면 공항-호텔 간 운행되는 무료 셔틀버스 서비스(사전 예약 필수)를 눈여겨보자.


각양각색인 여행자 입맛에 맞춘 다양한 타입의 객실은 호텔 로베로의 장점이다. 객실은 크게 온돌룸과 양실룸으로 나뉘며 스위트급도 11실이나 갖추고 있다. 단정한 분위기에 포근한 침구가 깔린 온돌룸은 어린 자녀가 있는 가족 단위 여행객이 이용하기 좋다. 은은하고 고풍스러운 느낌을 주는 양실룸은 여행의 설렘을 높여 주기 충분하다.

 

1 고풍스러운 분위기의 객실 2 품격 있는 행사를 위한 연회장 3 로비 층에 있는 커피숍 4 호텔 맞은편에 자리한 제주 목관아

 

필요한 것만 쏙쏙! 부대시설을 즐겨라!


기름기를 쏙 뺀 피자처럼 군더더기 없이 필요한 것만 뽑아 넣은 부대시설도 눈에 띈다. 무엇보다 이곳 사우나는 지하수를 그대로 뽑아 올려 쓰는 덕에 물 좋고 수압이 세기로 유명하다. 마침 사우나를 위해 호텔을 찾은 연 트래블러스 김기철 대표가 홍보대사를 자처하고 나선다. “이 지역 물이 워낙 좋기로 소문났죠. 사우나 생각이 날 때마다 찾는 곳인데 피로를 풀며 조용히 휴식을 취하기 그만이에요.” 사우나가 남성 전용인 것이 아쉽지만 객실도 같은 지하수를 이용한다니, 욕조에 물을 받아 나만의 사우나를 만들면 그만이다.


아침 조식이 이뤄지는 한식당은 양식당, 연회장과 함께 2층에 나란히 자리해 있다. 한식 뷔페로 차려지는 맛깔스러운 식사가 하루의 시작을 든든하게 받쳐 준다. 한식당 창문 너머로 내려다보이는 제주 목관아 전경도 무척 멋스럽다. 여행을 나서기 전, 1층 커피숍에서 나만의 티타임을 가져 보자. 반짝이는 아침 햇살을 맞으며 커피 한 잔의 여유를 즐기는 사이 하루가 기분 좋게 시작된다.


두 발로 다니는 제주 시내 유람
 

호텔 로베로의 또 다른 장점은 시내 명소들을 걸어서 다닐 수 있다는 것이다. 호텔 바로 맞은편에는 제주에서 가장 오래된 건물 가운데 하나인 관덕정과 제주 목관아가 있다. 제주를 대표하는 정자 건물인 관덕정은 세종 때 병사들 훈련장으로 사용하기 위해 세워진 곳이다. 조선시대 제주의 중심지였던 제주 목관아는 시간을 내어 좀더 찬찬히 둘러보기를 권한다. 일제강점기 시대에 흔적도 없이 훼손되었던 건물을 오랜 시간 공들여 복원한 정성스러움이 배어나온다. 복원에 필요한 기와 5만여 장 전량을 제주도민들이 헌와한 사례가 마음 깊이 다가온다.


호텔 정문 오른편에는 제주에서 유일한 지하도인 중앙로 지하상가 입구가 있다. 의류, 신발, 패션잡화, 화장품 등 각종 상점들이 줄지어 있다. 지하상가를 따라 가면 곧이어 동문재래시장이 나타난다. 제주도에서 가장 규모가 크고 오래된 상설 시장으로 언제 가도 늘 활기가 넘친다. 시장 골목마다 제주 특산품인 귤, 고사리, 오메기떡, 우도 땅콩 등을 비롯해 당일 잡아 올린 싱싱한 생선들과 각종 채소, 젓갈, 식료품들이 보물처럼 튀어나온다. 제주도식 순대나 떡볶이, 토속 음식인 빙떡 등 갖가지 주전부리를 맛보는 재미도 빠뜨릴 수 없다. 미로 같은 시장 골목을 헤쳐 나오면 산지천을 따라 여유로운 산책로가 펼쳐진다.

 

에디터  트래비   글·사진  Travie writer 정은주   취재협조  모두투어

 

자격있는 여행기업 모두투어
1989년 2월 대한민국 최초로 여행상품 도매업을 시작한 모두투어(대표 우종웅)는 창사 이래 24년 동안 다양한 시도를 통해 한국 여행 산업의 발전을 이끌어 왔다. 2005년 코스닥 상장 이후 현재 120여 개국, 80여 개에 이르는 해외 여행사와 지사를 통해 해외 여행객을 송출하고 있다. 또한 크루즈여행, 외래여행객 유치, 개별여행상품 개발 등 다양한 틈새시장과 상품 개발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으며 사회공헌 사업을 통해 상장여행기업의 사회적 역할에도 고민을 거듭하고 있다.
주소 서울 중구 을지로 1가 188-3 백남빌딩 5층  문의 02-728-8000 www.modetour.com

호텔 로베로
모두투어는 2012년 호텔 로베로를 인수해 운영하고 있으며 올해 말부터 순차적인 리모델링을 통해 새롭게 재단장해 나갈 계획이다.
객실 (총 113실)
·온돌┃스탠다드 2실, 슈페리어 1실, 프레지던트 2실
·양실┃트윈 43실, 디럭스 트윈 49실, 슈페리어 5실, 프레지던트 5실
·스위트┃온돌 스위트 2실, 양실 스위트 2실, 로얄 스위트 2실
  *객실 공통사항 : TV(케이블TV), 헤어드라이기, 전기포트, 스킨, 로션
  *객실비품(칫솔, 샴푸 등)은 유료 제공, 귀중품 보관함(프론트 문의)
식당 한라정(한식당), 나르시스(커피숍)  부대시설 포세이돈(사우나), 이용실 & 마사지숍, 크리스탈(연회장)  주소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관덕로 26  문의 064-757-7111 www.roberohote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중구 무교로 16,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트래비 매거진
  • 등록번호 : 서울 라 00311(2009-10-13)
  • 발행일 : 2005-05-3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트래비 매거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트래비 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