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해 140만명이 찾는 페루의 자연지역
한해 140만명이 찾는 페루의 자연지역
  • 신지훈
  • 승인 2014.12.12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루 북부지역 아마존 유명

페루관광청이 지난달 25일 페루 자연지역 관광객 수가 140만 명을 돌파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페루 국가보호서비스 책임자인 패드로 감보아(Pedro Gamboa)는 “페루의 특별한 자연지역을 홍보하기 위한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진행해 올해는 전년대비 10% 이상 증가한 140만 명 이상이 방문할 것으로 보인다”며 “특히 페루 북부지역은 자연환경이 잘 보존된 대표적인 곳”이라고 밝혔다. 

페루 북부지역은 처녀림, 폭포, 호수 등으로 둘러싸인 열대우림 아마존이 유명하다. 또한 1,200개 이상의 동물 종이 등록돼있는 등 세계적으로 희귀 동식물이 서식하는 자연 보호 지역이다. 희귀 조류 탐사 대회인 ‘버딩 랠리 챌린지(Birding Rally Challenge)’가 이 지역에서 열리는 대표적 행사다. 

신지훈 기자 jhshin@travel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중구 무교로 16,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트래비 매거진
  • 등록번호 : 서울 라 00311(2009-10-13)
  • 발행일 : 2005-05-3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트래비 매거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트래비 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