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박사의 열려라! 하늘길] 치열한 경쟁의 항공 세계…RM의 중요성
[양박사의 열려라! 하늘길] 치열한 경쟁의 항공 세계…RM의 중요성
  • 트래비
  • 승인 2016.10.06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항공업계의 구조적 변화가 가속도를 띄기 시작했다. 이티켓이 처음 등장했을 때만 해도 ‘과연 이런 방식이 지속될 수 있을까’ 의문이 들었지만, 이제 종이항공권은 발권 교육시 참고로 쓰이는 존재로 전락해 버렸다. 당연히 공짜라고 생각했던 기내식도 이제 돈을 내고 구매해야 하는 저비용항공사도 등장했다. ICAO가 최근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2015년 전 세계 정기항공 승객 중 LCC를 이용한 승객이 약 28%를 차지한다. 우리나라가 속해 있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는 그 점유율이 31%로, LCC란 용어가 처음 생겨난 유럽(30%)이나 북미(26%)보다 높다.

글로벌 항공업계의 변화와 더불어 경쟁도 점점 가열되고 있다. 이유는 여럿이다. 우선 규모의 경제를 통한 기존 대형 항공사들의 신규시장 확장을 꼽을 수 있겠다. 예를 들어 아시아태평양 시장에서는 에어아시아그룹의 에어아시아와 에어아시아X, 싱가포르 항공 그룹의 타이거와 스쿳항공 , 콴타스항공의 젯스타 같은 항공사들이 자국 시장뿐만 아니라 조인트벤처 형태로 전 세계를 무대로 신규시장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두번째로는 항공시장 진입에 가장 큰 장벽으로 여겨졌던 매몰비용(Sunken cost) 중 항공기 확보와 같은 비용에 대해서도 항공기 리싱(Leasing) 옵션이 다양해지면서 시장진입이 좀 더 수월해졌다. 또한 이를 위한 금융업체들의 파이낸스 상품들도 함께 증가하고 있어 신규 시장진입의 문턱은 낮아지고 있다.

한편 경쟁의 심화는 항공권 평균 가격의 하락이라는 결과를 불러왔는데 IATA의 자료에 따르면 흔히 항공권 가격을 측정하는 수단으로 쓰이는 일드(Yield)가 2016년에 전체 항공업계 여객부문에서 평균 5% 정도 하락했고, 최근 5년간 그 하락 추세가 지속되어져 오고 있다고 한다.

이러한 평균 항공권 가격의 하락은 항공사의 모습을 변화시키고 있다. 항공사는 가격 하락으로 인한 수입을 보전하기 위해 적극적인 부대서비스 판매 활동을 벌인다. 예를 들어 수하물 구매, 예약변경 및 노쇼 페널티, 항공사 웹사이트를 통한 호텔, 렌터카 예약, 항공 마일리지 판매 등을 꼽을 수 있다. 2015년 한 항공사 조사관련보고서(ideaworks)에 따르면 유나이티항공, 델타항공과 같은 미국 국적 항공사들의 부대수입은 전체 총 항공사 수입의 11.3%를 차지하며 전년대비 14%의 증가율을 보이고 있다.  

또한 경쟁의 심화는 비용을 절감할 수 있는 노선망을 등장시켰다. 유럽의 라이언에어와 같은 LCC들은 기종을 단일화하고, 4~5시간 이내의 인기 취항지만을 집중적으로 운항함으로써 고정비를 줄이는 포인트 투 포인트(Point to Point) 네트워크를 운영했다. 그리고 에미레이트항공, 카타르항공, 에티하드항공 등 중동의 항공사들은 아시아와 유럽을 있는 허브앤 스포크(Hub & Spoke) 네트워크를 활용해 항공사의 고정비를 줄였다. 간단한 예로, 한국, 중국, 일본등 아시아 국가에서 출발하는 유럽행 항공기편을 중동에 새벽 5~6시경에 도착해  환승 항공편을 이용할 수 있도록 공항운영을 특정 시간대에 집중시킴으로써 항공기 운영에 필요한 인력 및 비용을 축소시킨 것이다.

이러한 변화의 흐름 속에서 항공사는 효율성을 증대하기 위해 항공권 가격경쟁력 강화, 부대수입 증진, 효율적인 네트워크 운영을 전체적으로 함께 관장할 수 있는 조직을 만들었는데 그것이 바로 RM(Revenue management)이다. RM이란 치열한 가격 경쟁 속에서 합리적인 판단을 바탕으로 어느 노선에서 어떤 방식으로 항공기의 좌석을 효율적으로 채울 수 있는가를 과학화하고 시스템화 한 분야다. 

앞으로 심화하는 경쟁 환경에서 그 필요성이 날로 증가하고 있는 RM과 그 영향력에 대해 좀 더 구체적으로 이야기해 보고자 한다. RM은 항공사 뿐만아니라 여행업계 전반에 직·간접적인 영향을 주고 있기 때문이다. 
 
양박사 이사는 익스피디아에서 항공판매를 담당하고 있다. 한국항공대학교 경영학학사, 영국 크랜필드 항공경영학 석사 과정을 마치고 에어아시아, 제주항공 등에서 RM을 담당한 바 있다. 양 이사는 5주에 걸쳐 변화하는 항공업계의 흐름을 파악하고 앞으로의 전략에 대해 짚어보는 칼럼을 연재할 예정이다.
 
글싣는 순서
1. 항공사 그 변화의 시대
2. LCC RM 전략
3. 항공산업 수요예측
4. 항공사, 부대수입의 재발견
5. 항공업계의 변화가 여행업계에 미치는 영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중구 무교로 16,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트래비 매거진
  • 등록번호 : 서울 라 00311(2009-10-13)
  • 발행일 : 2005-05-3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트래비 매거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트래비 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